뉴스 > 연예

라미란, 현 소속사와 곧 전속계약 만료…“향후 거취는 미정”

기사입력 2014-07-04 16: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최준용 기자] 배우 라미란이 새둥지를 찾는다.

4일 오후 DJ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MBN스타에 “라미란 씨가 7월 전속계약이 만료된다. 아직 계약기간이 남아 있어 향후 거취는 아직 정해지지 않은 상태”라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라미란이 최민식 설경구 이정재 등이 소속된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한솥밥을 먹는다고 보도했다.

이에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MBN스타에 “현 소속사와 아직 계약기간이 남아있는 배우의 영입에 대해 얘기할 것은 없다. 소속사와 계약기간이 끝난 뒤, 배우가 FA시장에 나왔을 때 거취를 논할 수 있다”고 말을 아꼈다.

한편, 라미란은 2005년 ‘친절한 금자씨’로 스크린에

데뷔했다. 그는 ‘박쥐’ ‘댄싱퀸’ ‘두 개의 달’ ‘연애의 온도’ ‘스파이’ ‘소원’ 등 영화와 ‘신데렐라맨’ ‘더 킹 투하츠’ ‘수상한 가정부’ ‘상속자들’ ‘마녀의 연애’ 등 드라마에 출연하며 감초배우로 거듭났다. 라미란은 현재 JTBC ‘유나의 거리’에 출연하고 있다.

최준용 기자 cjy@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여당 지도부와 200분 만찬…주호영에 "수고했다" 포옹
  • 추석 연휴 때 숨진 모녀…두 달 반 만에 50대 이웃 주민 구속
  • '수능 전국 2등' 아들 사망 군 부실 수사 의혹...재정 신청 기각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러, 우크라 탈환 헤르손에 이틀 연속 무차별 포격…젤렌스키 '보복행위' 규탄
  • 시드니 해변서 2천500명 누드 촬영...피부암 검진 홍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