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JYJ 녹음실 사진 자연스러운 세 멤버의 모습…기대치 증폭

기사입력 2014-07-27 20: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JYJ 녹음실 사진 기대치 증폭

JYJ 녹음실 사진 JYJ 녹음실 사진

JYJ 녹음실 사진이 공개됐다.

그룹 JYJ 녹음실 사진 공개돼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얻고 있다.

최근 JYJ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오는 29일 컴백하는 JYJ가 컴백을 이틀 앞두고 녹음실 사진을 공개했다. 앨범 티저, 소품 이미지, 뮤직비디오 티저컷 등을 공개하면서 새 앨범 ‘저스트 어스’(JUST US)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 JYJ의 녹음실 사진이 공개되자마자 팬들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공개된 사진은 JYJ의 멤버 김재중, 박유천, 김준수가 꾸미지 않은 자연스러운 모습으로 녹음 작업을 하는 모습부터 세 사람이 함께 모여 회의를 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세 사람 모두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하게 음악에 집중하는 분위기가 고스란히 전해져 새 앨범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JYJ 녹음실 사진
↑ JYJ 녹음실 사진

3년 만에 함께 앨범 작업을 진행한 JYJ는 앨범에 수록될 곡 셀렉부터 작사 작업 등 새 앨범의 모든 것에 대해 함께 논의하고 결정했다. 녹음실에 모여 머리를 맞대고 더 좋은 음악을 완성시키기 위한 아이디어를 내며 진지하게 작업에 임했다

는 후문.

현장에 있던 관계자는 “세 멤버 모두 새 앨범을 통해 담고자 하는 메시지가 같았다. 보다 감성적이면서 듣기 편안한 음악을 전달하고자 녹음에도 심혈을 기울여 완성도 높은 앨범이 나왔다.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JYJ의 새 앨범 ‘저스트 어스’는 오는 29일 자정 각 온라인 음원 사이트 및 오프라인을 통해 베일을 벗는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스타 재벌에 성폭행당해"…'흙수저 신화' 쓴 中 재벌, 美서 재판받는다
  • 고민정, '尹 거짓말 대책위원회 위원장' 맡아…"무능보다 나쁜 게 거짓말"
  • 집주인 동의 없어도 '세금 체납' 열람…경매 걸려도 보증금 보호
  • 伊 사상 첫 여성 총리 탄생에 동거인 '퍼스트젠틀맨'에도 관심↑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