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무도’ 박준형, 냉동인간 등극 ‘10년전 프로그램 이름을…’

기사입력 2014-08-03 12: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무한도전’ god 박준형이 10년만에 예능에 출연, 냉동인간으로 등극했다.
지난 2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는 ‘열대야-잠 못 이루는 밤’ 특집이 전파를 탔다. 멤버들은 밤잠 못 이루는 지인들을 즉흥적으로 초대했다. 이에 god의 박준형, 데니안, 손호영과 김제동, 류승수, 홍진영, 이국주, 김원준, 남창희가 모였다.
이날 박준형은 유재석의 초대로 달려왔다. 유재석과 몇년만에 보냐는 질문에 그는 “9년만”이라고 답했다.
박준형은 사람들 앞에 나타나 “목표달성 토요일”이라며 10여년 전 프로그램을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또 “카메라가 진짜 많아졌다. 예전엔 4대 밖에 없었는데”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멤버들이 ‘무한도전’이라고 알려주자 “어차피 MBC아니

냐. 마이 베스트 채널”이라고 말해 또 한번 웃음을 안겼다. 김제동에게는 과거 프로그램 ‘눈을 떠요’를 언급하는 등 예능감을 여과없이 발휘해 시선을 모았다.
이를 접한 네티즌은 “무도 박준형, 10년 전이나 지금이나 변함없네” “무도 박준형, 예능감도 그대로인 듯” “무도 박준형, 완전 웃겼어” “무도 박준형, 왜 냉동인간인가 했더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어려운 길 마다하지 않겠다" 지지율 상승에 '강경 기조' 자신감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국경없는기자회 "윤 대통령, MBC 향한 적대적 행동 우려"
  • 미복귀 화물차 운행정지 처분…오늘은 민주노총 총파업
  • [카타르] 캡틴 손흥민 "결과 죄송스럽다, 차이 좁히려 했지만…"
  • 16강전에서 브라질에 1-4 패배…8강 진출 좌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