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안영미 ‘SNL’, 나체로 선릉역 활보 ‘수위가…’

기사입력 2014-09-30 10:06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수영 인턴기자]
안영미가 ‘SNL 코리아’에서 선릉역 알몸녀 패러디를 선보였다.
27일 방송된 예능 ‘SNL 코리아’에서는 인류 멸망을 앞둔 상황에서 뉴스를 진행하는 콩트가 전파를 탔다.
운석 충돌 예고 소식을 전하는 앵커로 등장한 신동엽과 나르샤는 지구 종말을 앞둔 상황에서 시민들의 상황을 알아보기 위해 선릉역에 나간 안영미 기자와의 생중계 연결을 시도했다.
신동엽은 “선릉역에 나가있는 안영미 리포터”라고 외쳤지만 모자이크가 된 안영미는 아무런 말을 하지 않고 나체로 선릉역을 활보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는 최근 SNS에 퍼진 선릉역 ‘알몸녀’를 안영미가 패러디 한 것이다. 이 동영상에는 한 젊은 여성이 몸에 아무것도 걸치지 않고 인도를 걷는 장면이 담겼다.
28일 서울 강남경찰서 등에 따르면 최초 유포자는 “25일 오후 3시쯤 선릉역 공영주차장에서 결별을 요구하는 남자친구와 싸우던 여성이 분을 못 이겨 입고 있던 옷을 벗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런 이야기는 모두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SNS에서 관심을 끌려고 누군가가 기존에 돌아다니는 영상에 이야기를 덧입힌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안영미 ‘SNL’, 정말 웃겨” “안영미 ‘SNL’, 역시 안영미” “안영미 ‘SNL’, 연기 잘한다” “안영미 ‘SNL’, 대폭소했다” “안영미 ‘SNL’, 재밌어”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