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오룡호 선원 시신 4구 추가 인양, 현재까지 7명 사망

기사입력 2014-12-03 18:07

오룡호 선원 시신 4구 추가 인양 소식

오룡호 선원 시신 4구 추가 인양 소식이 전해졌다.

러시아 서베링해에서 침몰한 사조산업 '501오룡호' 실종 선원 시신 4구가 추가로 인양됐다.
 
3일 오전 사조산업은 "사고해역 인근에서 수색·구조작업을 하던 성경수산 소속 어선인 까롤리나77호가 한국인 선원 1명, 인도네시아 선원 2명, 필리핀 선원 1명 등 모두 4명의 시신을 인양했다"고 밝혔다.

오룡호 선원 시신 4구 추가 인양
↑ 오룡호 선원 시신 4구 추가 인양
앞서 사조산업은 오전 10시 25분(현지시간 오후 1시 25분)쯤 자사 선박인 잘리브호가 인도네시아 선원으로 추정되는 시신 1구를, 성경수산 소속 어선인 까롤리나77호가 한국인 선원으로 추정되는 시신 1구를 각각 인양했다고 발표했다.

임채옥 사조산업 이사는 "시신으로 발견된 선원들이 모두 구명동의를 입고 있었다고 들었다. 사고해역에 신원파악보다는 시신인양에 주력하라고 지시했다"고

말했다.

시신들이 인양된 지점은 501오룡호가 침몰한 곳에서 남서쪽으로 약 9마일 떨어진 지점으로 정확한 지점은 북위 61도 51분, 서경 177도 27분 지점이라고 사조산업은 설명했다.

이로써 침몰 3일째 실종 선원 시신 6구가 발견되면서 현재까지 사망자 7명, 실종자 46명이다.

오룡호 선원 시신 4구 추가 인양 오룡호 선원 시신 4구 추가 인양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