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힐러’ 지창욱, 박민영 향한 순애보 시작됐다

기사입력 2015-01-06 09: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정영 인턴기자] 배우 지창욱이 박민영을 향한 순애보를 시작했다.
5일 KBS2 월화드라마 ‘힐러’에서는 채영신(박민영)을 조용히 뒤쫓으며 지켜주는 서정후(지창욱)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후는 영신의 친어머니가 남긴 핸드폰을 몰래 찾아주거나 그녀와의 입맞춤 후 다리에 힘이 풀리는 등 사랑에 빠진 남자의 면모를 유감없이 드러냈다.
정후는 문호(유지태)에게서 영신과 개인적인 접촉은 하지 말아달라는 경고를 받은 상황이지만, 영신의 시선이 닿지 않는 곳에서 항상 그녀를 바라보는 정후는 이미 애정전선이 불붙기 시작했다.
그의 사부 영재(오광록)의 등장으로 아버

지 준석(지일주)과 관련한 과거의 비밀이 조금씩 밝혀지고 있는 만큼 거센 운명에 휘말릴 그의 행보에 더욱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6일 오후 10시에 10회가 방송된다.
이날 지창욱 박민영을 접한 누리꾼들은 “지창욱 박민영, 잘 어울려” “지창욱 박민영, 매력있어” “지창욱 박민영, 달달하다” “지창욱 박민영, 진짜 사귀어도 될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尹대통령 "北, 핵무기 사용 기도한다면 압도적 대응 직면할것"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강남서 '쓰레기 봉투'에 구겨져 유기된 강아지 발견
  • "주사 잘 놔요?" 돈스파이크, 간호사에 보낸 메시지 재조명
  • 러시아 '동원령' 내려진 뒤 빅토르 안 근황…한국서 반신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