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유리 집공개, “남편 덕에 사는 게 즐거워”

기사입력 2015-01-16 13:20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배우 이유리가 신혼집을 공개해 화제다.
한 패션매거진은 16일 ‘국민 악녀’로 사랑 받고 있는 이유리의 인테리어 화보 및 인터뷰를 공개했다.
화보 속 신혼집은 이유리의 여성스럽고 우아한 취향에 맞춰 화이트 컬러와 원목이 어우러진 프렌치 모던 스타일로 꾸며졌다. 특히 이유리의 대본 연구를 위해 통으로 꾸며진 서재가 촬영 스태프의 시선을 사로잡았다는 후문.
이유리는 “남편은 내가 뭘 해도 기댈 수 있는 사람”이라며 “성격이 밝다는 이야기를 많이 듣는데, 긍정적인 성격의 남편으로부터 즐겁게 사는 법을 배워서 결혼 후 성격이 많이 바뀌었다”고 애정을 과시했다.
또한 “귀여운 피규어와 프라모델을 모으는 걸 좋아하는 편”이라며 “지금은 친정에 있어 아쉽게 보여주진 못했지만 조만간 물건들을 들고 와 선반장을 아기자기하게 꾸밀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유리는 지난해 MBC 주말극 ‘왔다 장보리’를 통해 2014 MBC 연기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kiki202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