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홍화리, 홍성흔 폭로…엘리베이터에서 잔 이유가

기사입력 2015-01-16 17:35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지승훈 인턴기자]
아역배우 홍화리가 아빠 홍성흔의 주사를 폭로해 화제다.
15일 방송된 KBS2 예능 ‘해피투게더3’에서는 가족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박근형과 싱어송라이터 겸 배우 윤상훈, 야구선수 홍성흔과 아역배우 홍화리, 걸그룹 레인보우 재경과 그룹 엔플라잉 김재현이 출연했다.
홍성흔은 주량을 묻는 질문에 “1년에 3~4번 정도 밖에 안 먹는다”면서 “그것도 시합중인 시즌 중이 아니라 비시즌에만 잠깐 먹는 것”이라고 답했다.
홍화리는 “술을 많이 안 드신다”면서도 “한 번은 (아빠가 술에 취해서) 엘리베이터 앞에서 잔 적이 있다”고 폭로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에 홍성흔은 “그때 팀이 역전패를 당하고 속상해서 술을 마셨다”면서 “집에 도착했는데 너무 더워서 차가운 방으로 들어간다는 게 그렇게 됐

다”고 설명해 출연진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홍화리는 아빠 홍성흔에 대해 “늙었는데도 야구를 열심히한다”고 소개했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홍성흔 딸 홍화리, 어린 애가 정말 예쁘다” “홍화리 홍성흔 진짜 귀엽다 둘 다” “홍성흔 홍화리 너무 재밌었다” “홍화리, 홍성흔 술 잘 못 마시나?” “홍화리, 깜찍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