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도끼·휘성·박재범·매드클라운, 가인 품에 안기다

기사입력 2015-03-04 09: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강태명 기자]
가수 가인의 네 번째 미니앨범 ‘하와(Hawwah)’에 가수 박재범과 휘성, 래퍼 매드클라운과 도끼가 참여해 관심을 끌고 있다.
가인의 소속사 에이팝엔터테인먼트는 4일 “가인과 박재범, 도끼, 매드클라운, 휘성의 조합은 예고만으로도 기대를 모으며 가요계에 강력한 한 방을 던질 것”이라며 이 같이 전했다.
네 사람은 피처링은 물론, 작사 등 다양한 방법으로 가인과 협업을 시도했다. 직접 작사 또는 작곡을 하는 싱어송라이터로 가요계에서 주목 받는 이력을 남겨왔던 이들이 가인과 어떤 시너지를 낼지 기대를 모은다.
휘성은 자신의 앨범은 물론 B1A4, 거미, 지나, 다비치, 김범수, 린, 샤이니 등 많은 가수들과 곡 작업을 하며 실력을 인정 받았다. 박재범은 랩과 보컬, 댄스까지

모든 실력을 겸비한 만능 엔터테이너다. 여기에 ‘힙합계 손석희’로 불리는 매드클라운, 인디부터 메이저까지 아우르는 ‘힙합 프론티어’ 도끼 또한 빼놓을 수 없다.
에이팝엔터테인먼트는 “가요계를 이끌어가는 네 남자와 가인이 만들어내는 시너지에 모두가 크게 만족할 것”이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가인은 오는 12일 0시 네 번째 미니앨범 ‘하와’를 발표한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청담동 술자리 의혹 제기' 더탐사, 한동훈 아파트 '침입'
  • 5명 숨진 강원양양 산불계도 헬기 탑승자 정보 누락...2명만 신고
  • 셀카 찍다 미끄러져 물에 빠져...인도 폭포서 4명 추락사
  • 출근길에 6,800만 원 수표 주워 신고한 광주 자영업자 "빨리 찾아갔으면…"
  • 영국 매체 "반정부 시위 동조 이란 선수들, 귀국 후 처형 가능성 있어"
  • ‘월드컵 미녀’로 뜨는 일본 여성 드러머…한국인 팔로워 급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