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태임 "예원이 먼저 반말해 화가 나 욕했다"

기사입력 2015-03-04 16: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MBN
↑ 사진=MBN


배우 이태임이 욕설 논란에 직접 진화에 나섰습니다.

이태임은 4일 "'띠동갑과외하기' 녹화를 했을 때 막 바다에서 나온 뒤였다. 너무 추워서 샤워를 하고 나왔는데 그 친구(예원)가 '뭐'라고 반말을 하더라"며 "너무 화가 나서 참고 참았던 게 폭발해서 나도 모르게 욕이 나왔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습니다.

이어 "욕은 했지만 정말 그건 잘못했지만 참고 참았던 것들이 폭발했다"며 "일절 상의한 것 없이 진행된 녹화 상황에 기분이 나빴다"고 덧붙였습니다.

특히 증권가 지라시라는 이름으로 퍼지고 있는 자신을 둘러싼 루머들에 대해 "말도 안 된다"며 "그 친구가 '괜찮냐'고

했다는데 그런 적도 없다"고 해명했습니다.

이에 예원 측은 같은날 "반말을 했다는 것은 말도 안된다. 현장 스태프들 역시 예원이 반말을 하지 않았다는 것을 알고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심지어 이태임이 욕설을 했을 때가 촬영 중인 상황이었다. 어떻게 카메라가 보고 있는데, 반말을 했을 수 있겠는가"라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대리기사 보내고 음주사고 '쾅'…경찰에 난동까지
  • [단독] "수사관에 선물 로비"…다단계 코인 사기 경찰 개입 의혹
  • [중고차 긴급진단①] "너무 싸다 했더니"…인터넷 중고차 95%가 허위매물
  • 문 대통령 부산행에 야당 '발칵'…"선거 개입, 탄핵 사유" [김주하 AI 뉴스]
  • 달리던 차에서 '툭' 떨어진 4살 아이…"인형인 줄 알았다"
  • 엄마가 딸 떨어뜨리고 투신…몸으로 받은 주민이 살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