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장미인애 쇼핑몰 가격 논란에 장미인애 직접 반박 "터무니 없지 않다"

기사입력 2015-06-10 20:54 l 최종수정 2015-06-10 20:57

장미인애 쇼핑몰 가격 논란에 장미인애 직접 반박 "터무니 없지 않다"
장미인애/사진=스타투데이
↑ 장미인애/사진=스타투데이

배우 장미인애가 자신의 쇼핑몰 가격논란에 대해 직접 반박했습니다.

장미인애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희는 터무니 없는 가격을 올리지 않습니다"라고 해명했습니다. 그는 "아직 공장을 거치지 않는 오더매이드 제품들과의 가격 차이는 물론 있습니다"며 "저희는 전혀 확인 된 사실 없이 쓴 기사를 보고 글을 남깁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저희와 비

슷한 옷의 원가 말씀하셨는데 저희 원단의 가격은 그 이상인걸 말씀드립니다"며 "전 절대 장난으로 일을 하지 않습니다"라고 밝혔습니다.

장미인애가 론칭한 쇼핑몰의 핑크셔츠 원피스는 134만원, 꽃무늬 원피스는 102만원, 호피 셔츠 원피스는 130만원 등 대부분의 상품이 100만원을 훌쩍 넘는 가격으로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습니다.

장미인애 쇼핑몰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