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슈퍼맨’ 서언-서준, 강아지 목욕시키기 도전 `폭소`

기사입력 2015-08-30 09: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현철 기자]
쌍둥이 서언-서준이 강아지 목욕시키기에 도전한다.
30일 KBS 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93회에서는 ‘화려한 외출’이 방송된다. 이중 아기 때부터 유독 강아지에 특별한 애정을 드러냈던 서언-서준이 사촌 형 데이빗의 강아지 발쉐와 첼로를 데리고 애견 카페를 찾는다.
이날 쌍둥이는 두 팔을 걷어붙이고 강아지 목욕시키기에 나섰다. 서언은 강아지에 푹 빠진 듯 꿀 눈빛을 반짝이며, 목욕 시키는 동안 연신 강아지의 머리를 쓰다듬는 등 애정공세를 펼쳤다. 반면에 서준은 한 손에 샤워기, 다른 손에는 바디 샴푸를 들고 애견 목욕 장인으로 변신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언은 애견카페에 있는 모든 강아지들과 격한 포옹 세례로 남다른 ‘강아지 사랑’을 과시했다. 이어 큰 강아지가 나타나자 “사자! 어흥~ 사자 나가”라고 크게 외치며 같이 잔디밭으로 나가 놀고 싶은 마음을 들어내 현장에 있던 모든 스태프들을 웃음짓게 했다는 후문이다.
jeigu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권성동, 피감기관장에 "혀 깨물고 죽지" 폭언 논란
  • 한글날 연휴 서울 곳곳 '도로 통제'…불꽃축제·마라톤·대규모 집회까지
  • 드라마 '작은 아씨들', 베트남 넷플릭스 퇴출…"월남전 왜곡"
  • 바이든, 푸틴 '핵 위협'에 "쿠바 미사일 위기 이후 최고…'아마겟돈 위험' 고조"
  • 美 경찰 '정전 사태' 주범 공개에 네티즌 '빵'터졌다..."키 84cm·몸무게 16kg"
  • 근무 5분 만에 '편의점털이'한 아르바이트생…알고 보니 동종 전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