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리틀 싸이 전민우, 급히 이송돼 구급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사망

기사입력 2016-02-12 02: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리틀 싸이 전민우, 급히 이송돼 구급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사망

리틀 싸이 전민우가 투병 끝에 결국 세상을 떠났다.

지난 9일 중국의 한 매체는 "전민우 군이 8일 호흡곤란으로 옌볜병원에 급히 이송돼 구급치료를 받았으나 9일 0시에 끝내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사인은 뇌간종양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전 군은 2014년 뇌종양의 일종인 뇌간신경교종 판정을 받고 치료를 위해 고향인 중국 지린성 옌지를 떠나 한국을 찾았다.
리틀 싸이 전민우, 급히 이송돼 구급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사망
↑ 리틀 싸이 전민우, 급히 이송돼 구급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사망

올해 봄 종양 크기가 눈에 띄게 작아지면서 병세가 호전되는 듯했으나 지난 5월 다시 병세가 악화돼 결국 지난 9일

생을 마감했다.

네 살 때부터 현지 방송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린 전 군은 중국의 TV 예능 프로그램 ’중국몽상쇼’에서 싸이의 ’강남 스타일’을 불러 화제를 모았다.

’리틀 싸이’로 유명해지기 전인 2011년에는 SBS ’스타킹’에서 ’연변 동요’를 불러 국내 시청자에게 눈도장을 찍기도 했다.

리틀 싸이 전민우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합참 "北, 동서해상 130발 포병사격…9·19 합의 위반"
  • "이재명 씨알도 안 먹혀" 인터뷰했던 남욱, 법정서 "아랫사람이 다 했다는 뜻"
  • 초등생에 수차례 '오줌 테러' 한 중학생…"피해 가족에 위자료 지급" 판결
  • 잉글랜드 핵심공격수 스털링 자택에 강도…16강전 포기 급히 귀국
  • 회장 승진 후 '12조원' 쏜 멍완저우, 사기혐의도 벗어
  • [카타르] 전 프리미어리그 주심 "공격 상황 중 경기 끝내지 말 것 교육 받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