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장수원 “내가 있어야할 곳, 배우 아닌 젝스키스”

기사입력 2016-04-28 08: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정영 기자] 장수원이 젝스키스 활동에 대한 의지를 불태웠다.
장수원은 28일 방송되는 SBS 러브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에 출연해 특유의 예능감을 뽐낸다.
최근 녹화에서 장수원은 젝스키스 활동 계획에 대한 솔직한 속내를 털어놨다. 그는 “아직 확정된 건 없지만, 콘서트를 한번 하고, 신보를 낸 다음, 앨범 발매 콘서트를 한 번 더 했으면 좋겠다

”면서 야망을 드러냈다.
또 장수원은 “이번 재결합을 통해 내가 있어야 할 곳은 배우가 아니라 젝스키스라는 걸 깨달았다”고 덧붙여 깨알 웃음을 선사했다.
장수원이 함께한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는 매일 저녁 6시 5분부터 8시까지 103.5 MHz SBS라디오 러브FM을 통해 전파를 탄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박원순 실종부터 시신 발견까지…시간대별 상황 정리
  • 코로나19 신규 확진 45명…해외유입 23명·지역발생 22명
  • 홍남기 부총리 "다주택자 종부세 중과세율 상향 조정"
  • 비극으로 끝난 '역사상 최장수 서울시장' 박원순의 3천180일
  • 정두언·노회찬·성완종…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한 정치인들
  • 코로나보다 치사율 훨씬 높다…카자흐스탄서 원인불명 폐렴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