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종합] `별난가족` 농촌의 귀환…추억은 응답할까

기사입력 2016-04-28 15:22 l 최종수정 2016-04-28 17: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농촌을 배경으로 한 '별난 가족'이 온다. 이제는 낯선 소재가 된 '농촌'이라는 배경이 모든 세대를 아우렀던 '대추나무 사랑걸렸네' 등 농촌 드라마의 추억을 불러일으킬 수 있을까.
KBS 1TV 새 저녁일일극 '별난 가족' 제작발표회가 28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렸다. 제작을 맡은 이덕건 PD를 비롯해 출연자 이시아, 신지훈, 김진우, 길은혜, 전미선, 선우재덕, 박연수, 강서준이 참석했다.
정성효 KBS드라마국장은 이날 "KBS 일일극은 '국민드라마'라고 불린다. '별난 가족'도 국민 드라마가 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면서 "도시와 농촌을 어우르는 배경과 다양한 캐릭터가 등장한다"고 말했다.
이어 "청년과 중년의 로맨스를 담고 있다. 젊은 연기자들과 중견 연기자들의 하모니가 작품을 안정감있게 할 것이라고 본다. '청량한 사이다'와 '잘익힌 막걸리' 향이 섞인 드라마일 듯하다"고 밝혔다.
'별난 가족' 하이라이트 영상에서는 농촌을 사랑하고 고향을 지키려는 당찬 강단이(이시아 분)과 원하는 것은 모두 가져야 직성이 풀리는 강삼월(길은혜)이 극을 이끌어갔다.
이 PD는 마이크를 잡은 뒤 "'별난 가족'은 농촌이 배경이다. 전체적으로 밝고 유쾌한 드라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주요 등장인물을 연기하는 배우들은 캐릭터 설명을 더했다.

주인공 강삼월로 등장하는 길은혜는 "시골과는 어울리지 않다고 생각해 서울에서 모델이 되고 싶다는 야망을 가진 인물을 연기한다. 열등감으로 똘똘 뭉친 친구다. 밉지 않은 통통 튀는 매력을 전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신지훈은 자신이 맡은 설동탁 역에 대해 "천재적인 능력이 있는, 아주 잘 생긴 친구다. 앞으로 잘 부탁드린다"고 설명했다.
이시아는 극 중 농촌을 사랑하고 고향을 지키려는 당찬 강단이 역으로 등장한다. 이와 관련해 이 PD는 "도시적인 인물이 아닌 동양적인 인물을 찾고 있었다. 이시아가 청순하고 단백한 느낌이었다. 전형적으로 세련된 얼굴이 아닌 참한 이미지였다"고 말했다.
이어 "김진우는 야심이 있고 갈등이 생기는 역할에 어울렸다. 길은혜는 시골이 싫어서 꿈과 야망이 있는 강삼월의 느낌이 있다"고 덧붙였다. 굿모닝 홈쇼핑의 후계 자 역을 맡은 신지훈에 대해서는 "귀공자 같은 외모였기 때문에 캐스팅하게 됐다"고 했다.
'별난 가족'에는 유령이 되는 강민수(박형준)가 등장한다. 그는 강단이의 오빠이자 강삼월의 아버지이고, 교통 사고로 죽은 뒤 가족들 걱정에 귀신이 돼 주변을 맴돈다. '농촌'과 함께 '유령'까지, 저녁 일일드라마에서 쉽사리 볼 수 없는 소재다.
이 PD는 "유령이 주변에 항상 있는 듯한 느낌이었다"며 "사고로 이승을 떠나지 못하는 인물이 나온다. 유령을 통해 심리를 표현하는 것이 더 색다를 것이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별난 가족'은 앞서 남자 주인공 설동탁 역에 캐스팅된 이현진이 하차해 잡음이 생기기도 했다. 이에 이 PD는 "개인 사정에 따라 하차했다. 큰 무리 없이 촬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별난 가족'은 '우리집 꿀단지' 후속작으로 오는 5월 2일 오후 8시 25분 첫 방송한다.

in999@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박원순 서울시장,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
  • [단독] ABC주스에 사과가 없다고?…소비자 분통
  • [단독] "너는 거지야"…아파트 관리실서 침 뱉고 폭언에 폭행까지
  • 미국 하루 확진 6만여 명 '사상 최대'…"트럼프 유세서 급증"
  • 대검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추미애 "국민의 뜻 부합"
  • 6·17 대책 후 더 올랐다…고삐 풀린 서울 아파트값 3주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