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질투의 화신’ 조정석 정곡까지 꿰뚫은 서지혜 당돌함 “지금부터

기사입력 2016-09-21 17: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슈팀]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 조정석과 서지혜가 과감한 백허그로 쫀득한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청와대 홍보수석 딸인 아나운서 홍혜원(서지혜 분)은 일은 잘하지만 자신을 무시하는 선배 이화신(조정석 분)에게 매력을 느끼고 있는 중이다. 또한 그녀는 술을 마시자는 당돌한 제안을 하는 등 먼저 관심을 드러내 안방극장에 걸크러쉬를 일으키고 있다.
그러나 이화신은 홍혜원의 도발에도 아랑곳 하지 않아 두 사람 사이가 어떤 방향으로 진전될지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런 가운데 오늘(21일) 방송에서 홍혜원은 본격적으로 이화신에게 적극적으로 자신을 어필할 예정이다. 이화신이 표나리(공효진 분)에게 관심을 기울이며 눈을 떼지 못하듯 홍혜원 역시 관심 있는 남자이자 9시 앵커 자리를 차지하려는 비즈니스 파트너인 이화신을 예의주시 하는 것.
공개된 사진에서도 이화신을 옴짝달싹 못 하게 만드는 홍혜원의 기습 백허그는 본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만들고 있다. 주위 시선은 신경 쓰지 않는다는 듯 백허그를 시도한 홍혜원과 그런 그녀를 거부하지 않는 이화신에게선 오묘한 분위기마저 느껴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서로 한 마디도 지지 않을 이들의 대화는 백허그보다 더 큰 긴장감을 자아내며 이화신의 평정심까지 잃게 만

든다고. 따라서 여느 커플과는 전혀 다른 매력을 가지고 있는 이화신, 홍혜원이 오늘 방송에서도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수할 것을 기대케 하고 있다.
붙어 있기만 해도 높은 텐션을 발산하는 조정석, 서지혜는 오늘(21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9회에서 만날 수 있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행안부 "여가부 폐지 후 복지부 산하 본부로"…조규홍 "효율적"
  • "박수홍 병원 실려간 후, 아들 폭행한 부친은 형수와 식사"
  • 합참, 강릉 '현무 미사일' 낙탄 사고 사과…주민은 밤새 '덜덜'
  • [영상] BTS 뷔도 반한 '11살 피카소'…천재 소년의 그림 수억 원대 완판
  • '일가족 3명 먹튀' 이어…남양주 곱창집, 이번엔 60대 3명이 또 '먹튀'
  • 마약 하는 부모와 살던 2살 아기 사망…"아기 모발서 마약 성분 검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