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오지은, 드라마 촬영 중 부상 “촬영 이상 無”

기사입력 2016-10-01 15: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배우 오지은이 드라마 촬영 중 다리 부상을 당했다.
오지은 측은 1일 “오지은이 MBC 주말극 '불어라 미풍아'를 찍던 도중 부상으로 다리를 다쳤다”며 “다행히 큰 부상을 아니다. 치료를 받고 있는 상태지만 촬영에는 무리가 없다”고 알렸다.
오지은은 '

불어라 미풍아'에서 나이·신원이 불분명하지만 생존하기 위해선 뭐든 하는 박신애 역을 맡았다. 자기 남자로 만들기 위해 수많은 거짓말과 연기를 계속하고 탈북녀라는 사실을 속인 채 결혼에 골인하는 여자다.
'불어라 미풍아'는 왈가닥 탈북녀와 서울 촌놈 인권변호사가 1000억 원대 유산 상속 등을 둘러싼 갈등을 극복해가며 진정한 사랑과 가족을 찾아가는 이야기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尹 대통령 "화물연대 파업, 북한의 핵 위협과 마찬가지…굴복하면 악순환"
  • 尹대통령 부부, 국가조찬기도회 참석…'나라 위한 기도 동참'
  • 머스크 "애플, 트위터 광고 전면 재개"…갈등 풀렸나
  • [카타르] 네이마르 포함 3명 감기…PCR 검사 안 받아도 괜찮나
  • [카타르] 벤투, 환하게 웃으며 '주먹 인사' 나눈 여성의 정체는
  • 포르투갈 옷 입고 응원하던 日 방송인...'황희찬 역전 골'에 '충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