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해피투게더` 2PM 준호, JYP 매출 1위 밝혀…“계속 해외 투어 중”

기사입력 2017-05-12 00: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전한슬 객원기자]
'해피투게더' 준호가 그룹 트와이스 매출 1위 소문에 반박했다.
11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에서는 2PM의 준호가 출연해 대화를 나눴다.
이날 준호는 MC 박명수에게 “트와이스가 매출 1위 아니냐”는 질문을 받고 고민했다. 머뭇거리던 준호는 “이런 말하기는 조심스러운데 아직까지는 2PM이 JYP 매출 1위다”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한국에서 TV에 안 보이기는 하는데 해외 투어를 계속 다닌다”고 고백한 준호는 “투어 갔다가 한국 돌아와서 병원 갔는데, 요새 뭐하냐는 질문을 받았다”며 2PM 활동과 관련한 일화를 풀어냈다.
또 다른 오해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공개된 준호의 집을 본 시청자들의 악플이었다. 준호는 “사람들이 한

국에서 활동 안 하니까 아예 쉬는 줄 안다”며 “쟤는 쉬는데 왜 저런 집에 사냐고 악플을 받았다”고 억울함을 드러냈다.
하지만 10년 넘는 ‘장수돌’답게 악플에는 크게 신경 쓰지 않는다는 준호는 "계속 열심히 하고 있고 일주일 이상 쉬어본 적도 없다. 오해를 풀고 싶다”고 안타까운 속내를 밝혔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 전투기·폭격기 12대 '특별감시선' 넘어 무력도발…의도는?
  • 합참 "낙탄사고 때 대통령 지시 없었다? 사실과 달라"
  • 원자력재단 이사장에게 "혀 깨물고 죽지"…국감장에 온 카카오 BBQ 대표
  • 고민정, 김정숙 인도 순방 논란에 “국민의힘 허위사실에 어이상실”
  • 검찰, 박수홍 친형·형수 기소…"61억 7천 만 원 횡령"
  • 아산 횟집서 22만원 어치 먹튀…업주 "자수 안 하면 얼굴 그대로 올릴 것"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