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스터팡, 영화 ‘중독노래방’ 개봉 앞두고 종횡무진 활약

기사입력 2017-05-24 14:31

미스터팡 ‘중독노래방’ 출연 사진=‘중독노래방’ 포스터
↑ 미스터팡 ‘중독노래방’ 출연 사진=‘중독노래방’ 포스터
[MBN스타 백융희 기자] 가수 겸 배우 미스터팡(방준호)이 올해 영화 풍년을 앞두고 있다.

트로트가수로서는 최초로 배우활동을 병행하고 있는 미스터팡은 오는 6월 15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김상찬 감독의 ‘중독노래방’에서 배우 이문식과 함께 점박이 역할로 첫 주조연 호흡을 맞췄다.

‘중독노래방’은 영화 ‘복면 달호’ 김상찬 감독의 연출로 여러 영화제에서 인정받았으며 지난해 ‘부천 영화제’에서 작품상을 수상한 작품이다.

이밖에도 미스터팡은 영화 4편의 촬영을 마치고 올해 개봉을 앞두고 있다. 임창정 주연의 영화 ‘로마의 휴일’에서는 태전 역으로 출연했고 영화 ‘우리들

의 일기’, ‘게이트’에서는 카메오로 특별출연했다.

점박이란 개성 강한 이미지와 함께 다양한 작품을 통해 어떻게 스크린에서 비춰질지 그의 연기에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얼마 전 신곡 ‘사랑은 미친 짓이야’를 발표하여 왕성히 활동 중인 그는 가수와 배우, 원음방송 라디오 디제이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