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강유미, 태극기 집회 떴다!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하드캐리

기사입력 2018-03-01 09: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강유미 사진=‘김어준의 블랙하우스’ 제공
↑ 강유미 사진=‘김어준의 블랙하우스’ 제공
삼일절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질문특보 강유미의 활약은 계속된다.

‘흑터뷰’ 코너에서 강유미는 3·1절을 맞아 태극기가 휘날리는 거리로 나섰다.

강유미는 특별한 분으로부터 선물 받은 태극기를 두르고, 집회 참가자들에게 “태극기는 왜 드시는 겁니까?”라고 질문했다. 또한 ‘한때 박근혜 대통령의 변호를 맡았던 서석구 변호사'와 ‘박근혜 지킴이를 자처하는 대한애국당 조원진 대표’를 만나 태극기의 의미를 물었다.

한편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만의 시각으로 한 주간의 이슈를 정리해보는 ‘이슈브리핑’에서는 ‘이달의 OO상’을 선정하여 2월 한 달을 정리한다. 김어준 특유의 재치 있는 작명으로, 시사 정치계에 큰 활약을 보여준 인물들을 조명할 예정이다.

또한 이슈를 한 삽 더 깊게 파보는 ‘이슈 벙커’에서는 한국 GM 사태를 다룬다. 한국 GM의 정상화를 두고 GM 본사와 정부가 협상 국면에 놓여있는 가운데, GM이 결국 한국을 떠날 것인지가 초미의 관심사다. 이날 방송에는 노회찬 의원과 김지윤 정치학 박사, 김경률 회계사, 한지원 노동자운동연구소 연구원이 출연해 GM이 어떤 기업인지 낱낱이 파헤치고 GM의 셈법에 대해 분석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이날 녹화를 마친 김어준은 “GM이 한국에서 철수하려는 진짜 의미를 알게 됐다.”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또한 이번 주에는 평창동계올림픽 이후의 한반도 정세 분석을 위한 코너를 긴급 편성한다. 김영철과 이방카의 방문으로 전 세계의 이목이 쏠렸기 때문이다.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과 홍현익 박사가 출연해, 북-미관계와 그

사이에서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하는지 토론해본다. 정세현 전 장관은 개막식 리셉션 현장에 직접 보고 들은 비화와 과거 남북정상회담에서 벌어졌던 생생한 에피소드를 대방출할 예정이어서 관심이 모아진다.

‘거의 정통 시사 토크쇼’,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는 목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남욱도 '그분' 언급…대장동 지분 8% 보유 시사
  • 국민의힘 맞수토론 '개 사과 사진' 공세…윤석열 "기획자로서 사과"
  • 아파트 65명 집단감염 미스터리, 화장실 환기구로 퍼졌나?
  • 피해자 혈액에서 독극물…현장 수거 생수병에선 '미검출'
  • '文부동산' 때린 원희룡 아내 "목동 아파트 8억→26억…노동 의욕 꺾는 일"
  • 김요한 "이재영·다영 언급 후 악플 테러…뜨거운 맛 봤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