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도시어부‘ 돌아온 집어맨 최현석, 김풍에 “너 때문에 멀미난다”… ’풍 멀미‘ 주장

기사입력 2018-03-01 23: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전한슬 객원기자]
‘도시어부’ 집어맨 최현석이 돌아왔다.
1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도시어부’에서는 최현석이 ‘풍 멀미’를 주장했다.
이날 최현석은 지난 출연 때처럼 뱃멀미에 시달렸다. 그는 밀려오는 토기를 참으려 애썼지만, 도시어부들은 최현석의 집어를 기대했다.
이후 이경규는 최현석에 신호가 오자 “찬스가 왔다”면서 즐거움을 표했다. 김풍은 “시작했다, 시작했어”라면서 시작을 알렸고, 선장까지 “밑밥 들어갑니다”라면서 한 술 더했다.
결국 최현석은 참지 못하고 바다에 토했다. 이를 지켜본 김풍은 “진

짜 대박이다”라면서 감탄했다.
그러자 최현석은 “그러니까 네가 말을 좀 적게 해라”라면서 김풍에 화살을 돌렸다. 김풍은 “출연료를 받고 하는데 어떻게 말을 안 할 수가 있지”라면서 최현석의 말을 외면했다.
이에 최현석은 “조용히 좀 해라. 너 때문에 멀미가 난다”라면서 ‘풍 멀미’를 주장했다. 김풍은 “토 냄새 난다”면서 최현석에 반격해 웃음을 안겼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남욱도 '그분' 언급…대장동 지분 8% 보유 시사
  • 국민의힘 맞수토론 '개 사과 사진' 공세…윤석열 "기획자로서 사과"
  • 아파트 65명 집단감염 미스터리, 화장실 환기구로 퍼졌나?
  • 피해자 혈액에서 독극물…현장 수거 생수병에선 '미검출'
  • '文부동산' 때린 원희룡 아내 "목동 아파트 8억→26억…노동 의욕 꺾는 일"
  • 김요한 "이재영·다영 언급 후 악플 테러…뜨거운 맛 봤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