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키스 먼저 할까요` 김성수♥예지원, 이렇게 멋진 40대 부부 있나요?

기사입력 2018-03-03 11: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키스 먼저 할까요’ 김성수, 예지원 부부가 워너비 부부로 떠올랐다.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극본 배유미, 연출 손정현, 제작 SM C&C)가 연일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월화극 1위 행진 중이다. 솔직화끈한 대사, 살아 숨쉬는 캐릭터, 그 안에 담긴 어른들의 서툴지만 묵직한 사랑이야기가 폭발적 반응을 이끄는 것. 물론 이 모든 것을 시각적으로 구현, 시청자에게 전달하는 배우들의 차진 열연 역시 빼놓을 수 없다.
이런 의미에서 ‘키스 먼저 할까요’ 시청자들이 애정을 쏟는 남녀가 있다. 극중 부부로 등장하는 김성수(황인우 역)와 예지원(이미라 역)이다. 두 사람이 연기하는 황인우와 이미라는 감우성(손무한 역)과 김선아(안순진 역)의 절친이자, 이들의 연결고리인 큐피드. 삶에는 성숙하지만 사랑엔 서툰 이들을 위해 연애코치까지 자처한 두 사람의 모습이 끈끈한 공감과 유쾌한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이와 함께 극중 황인우-이미라 부부의 쿨하고 매력적인 삶의 방식 또한 주목 받고 있다. 멋져서 따라 하고 싶고, 유쾌해서 시선을 강탈한다는 반응이다. 이쯤에서 ‘키스 먼저 할까요’ 촬영장에서 포착된 황인우-이미라 부부의 매력발산 현장을 들여다 보자.
공개된 사진 속 김성수, 예지원은 극중 40대의 나이에도 몸관리에 열심힌 황인우-이미라 부부 캐릭터 표현을 위해 헬스클럽, 수영장 등 운동을 할 수 있는 다양한 곳에서 촬영 중이다. 쉼 없이 달리고 움직이느라 땀을 흘리면서도 웃음을 잃지 않고 촬영 중인 두 사람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이와 함께 운동복, 수영복 등 밀착된 의상에도 불구하고 군살 하나 없이 탄탄한 두 배우의 보디라인 역시 감탄을 자아낸다. 극중 즐겁고 멋지게 사는 황인우-이미라 부부의 삶의 방식이 고스란히 드러나는 것은 물론, 김성수-예지원 두 배우가 완성한 캐릭터 싱크로율도 눈이 부시다.
이와 관련 ‘키스 먼저 할까요’ 제작진은 “황인우-이미라 부부는 나이에 구애 받지 않고, 멋지고 쿨한 캐릭터다. 뿐만 아니라 손무한-안순진을 위해 큐피드를 자처할 만큼 마음까지 따뜻한 부부라고 할 수 있다. 평소 유쾌하고 자기 관리가 철저한 두 배우 김성수, 예지원은 캐릭터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한다. ‘키스 먼저 할까요’ 속 쿨한 부부 황인우-이미라, 이를 연기할 매력적인 배우 김성수-예지원에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는 좀 살아본 사람들의 ‘의외로’ 서툰 사랑을 그린 리얼 어른멜로다. 때론 유쾌하고 때론 설레는,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사랑이야기 ‘키스 먼저 할까요'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sje@mkinternet.com
사진제공| SM C&C[ⓒ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