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별다방` 지상렬 "정가은, 혼자 분유값 벌어야 한다"

기사입력 2018-03-03 14: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별다방' 지상렬, 정가은.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 '별다방' 지상렬, 정가은.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백민경 인턴기자]
개그맨 지상렬이 방송인 정가은에게 이혼에 관한 농담을 건넸다.
3일 오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별다방’에서는 한의사 박병모, 개그맨 지상렬, 방송인 정가은이 평창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세 사람은 평창 곳곳에서 일을 도왔다. 가장 먼저 간 곳은 송어 양식장. 이들은 송어를 잡아서 옮기는 일을 도왔다. 처음에는 서툴렀지만, 곧 익숙해져 능숙하게 송어를 옮겼다.
지상렬은 송어를 무서워하면서도 열심인 정가은에게 "혼자 분유값을 벌어야 한다. 얼마나 열심히 하려고 하면 송어까지 잡으러 왔겠나"라고 농담을 건넸다. 그러자 정가은은 "저 열심히 해야 한다"며 민

망한 웃음을 지었다.
이에 '별다방' 제작진은 자막을 통해 "지상렬 씨 정신차리세요"라고 타박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가은은 지난 2016년 동갑내기 사업가와 결혼, 같은 해 딸을 출산했다. 하지만 지난 1월 성격 차이로 협의 이혼했다는 소식을 알렸다.
bmk221@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 화성-12형 추정 미사일 '정상각도' 발사…괌까지 타격 가능
  • 일본 열도 5년 만에 통과…홋카이도 한때 대피령
  • 뇌물 받도 터널 부실시공에 눈감아…국토관리사무소 공무원 3명 구속
  • 검찰 '성남FC 의혹' 벌써 세번 째 압수수색…농협·현대백화점 등 7곳
  • ‘김밥 40줄' 주문하고 ‘노쇼'한 50대 남성…벌금 300만원 약식기소
  • "마약검사비 120만원, 내가 냈다"…경찰 체포 상황 전한 이상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