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컬투쇼` 김성은 "정조국, 첫눈에 반해…부상 때 간호 해줘"

기사입력 2018-03-03 16:23 l 최종수정 2018-03-03 16: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백민경 인턴기자]
배우 김성은이 남편 정조국에 첫눈에 반했다고 고백했다.
3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서는 김성은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뽑냈다.
이날 김성은은 정조국 선수 음식은 어떻게 해주냐는 물음에 "먹는 것보다 마음을 편하게 해준다"고 밝혔다.
이어 "축구선수는 12월 한 달 쉰다. 그때는 쉬고 1~2월은 해외로 훈련을 간다. 3월엔 시즌이 시작된다. 자주 못 본다. 좋은 것 반 나쁜 것 반이다. 매일 보고 싶다고 하고 같이 있고 싶다는 얘기를 하게 된다"고 털어놨다.
또 그는 남편과 러브스토리에 대해 "소개팅으로 만났다. 사진을 찾아봤는데 별로더라. 그런데도 소개팅에 나갔다. 그런데 사진과 다르더라. 첫 눈에 반했다. 계속 만나고 싶었

다"고 밝혔다.
김성은은 "남편은 결혼 생각이 없었다. 그런데 부상을 당하고 제가 간호를 해줬다. 그때 결혼 생각이 들었다고 하더라"고 설명했다.
한편 김성은은 지난 2009년 축구선수 정조국과 결혼, 이듬해 첫 아들을 낳았으며 지난해 5월 둘째를 득녀했다.
bmk221@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검찰, '특혜휴가 의혹' 추미애 아들 주거지·사무실 압수수색
  • "가족·지인 놔주려고…" 청주의료원 독감백신 외부반출 의혹
  • 지하철서 '턱스크'하고 발길질한 남성…경찰 "마스크 시비 아냐"
  • 추 장관 김도읍 '뒷담화' 논란에 여당 김용민 "사담이었을 뿐"
  • 원희룡 "추석에 제주 오지마라…도민들은 기막혀"
  • 정부 "독감백신 접종 일시중단…500만 도즈중 일부 상온 노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