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리턴’ 신성록, 칼부림 사건 전 누군가에 계략 지시

기사입력 2018-03-14 22: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리턴 신성록 사진=SBS 리턴 화면 캡처
↑ 리턴 신성록 사진=SBS 리턴 화면 캡처
[MBN스타 백융희 기자] ‘리턴’ 신성록이 계략을 꾸몄다.

14일 오후 방송한 SBS 수목드라마 ‘리턴’에서는 칼부림 사건 전 상황이 그려졌다.

이날 강인호(박기웅 분)는 딸과 통화를 했다. 그는 딸에게 “왜 유치원에 가지 않았느냐”라고 물었다.

인호의 딸은 “엄마랑 팔찌

이모네 집에 있다”고 답했다.

강인호는 알 수 없는 표정을 지었고 금나라(정은채 분)는 전화를 빼앗아 끊어버렸다.

이후 오태석(신성록 분)은 누군가에 “최자혜(박진희 분)가 사는 집으로 가서 모든 CCTV를 폐쇄, 문을 강제로 따고 안으로 들어가서 도둑이 든 것처럼 집안을 엉망으로 만들어라”라고 지시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한밤 중 SUV 900대 타이어 바람 뺐다…범인은 환경운동가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