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자고 나니 스타"...문가비 누구?

기사입력 2018-03-27 10: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문가비. 사진| 문가비 SNS
↑ 문가비. 사진| 문가비 SNS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인턴기자]
모델 문가비가 자고 나니 스타가 됐다.
문가비는 지난 26일 방송된 올리브TV 예능프로그램 '토크몬'에 정소영, 강은탁, 추성훈 등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문가비는 포카혼타스를 닮은 이국적인 얼굴과 완벽한 팔등신 몸매, 시원한 입담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문가비는 "태국에 가면 태국말로 말을 거시고 홍콩에 가면 홍콩말로 하신다. 일본에서는 일본어를 하신다. 어딜 가도 제가 어느 나라 사람인지 잘 모르신다”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까무잡잡한 피부와 또렷한 이목구비로 디즈니 애니메이션 ‘포카혼타스’ 주인공 같다는 평을 듣고 있는 문가비는 22세이던 지난 2011년, '미스 월드 비키니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세계적인 보디라인을 인정받았다. 특히 문가비의 선명한 11자 복근과 늘씬한 팔과 다리, 볼륨감 있는 몸매 등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문가비는 현재 온스타일에서 방영 중인 '겟잇뷰티 2018'에 출연해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짙은 눈 화장을 선보이고 유명 스포츠 웨어 광고모델

로 발탁되는 등 활발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한편, 문가비는 이날 '토크몬'에서 "14살 때부터 매일 자기 전 2시간씩 운동한다"라면서 "옆구리 운동을 1년 동안 하니 허리사이즈가 24~26인치에서 23인치로 줄었다"고 몸매 관리 비법이 운동임을 밝혔다.
ksy70111@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최강욱 "미적거리는 윤석열, 윤미향에 이례적 신속"
  • 인천 부평구 공무원 2명 확진…'교회·PC방'
  • 시위 저지에 전투헬기 '블랙호크'까지 띄웠다
  • 서초구청, 반포 1동 거주 부부 2명 확진
  • 진중권, 우희종 향해 "대꾸도 싫은데…" SNS 설전
  • 오거돈 강제추행 놓고 '계획적'vs'우발적' 공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