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박스오피스] ‘챔피언’, 개봉 12일 째 100만 돌파…장기 흥행 예고

기사입력 2018-05-12 20: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챔피언’ 100만 돌파 사진=워너브러더스 픽처스
↑ ‘챔피언’ 100만 돌파 사진=워너브러더스 픽처스
[MBN스타 김솔지 기자] 영화 ‘챔피언’(감독 김용완)이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챔피언’은 심장보다 팔뚝이 먼저 뛰는, 타고난 팔씨름 선수 ‘마크’가 마음보다 잔머리가 먼저 도는 남자 ‘진기’, 그리고 갑자기 아이들과 함께 등장한 ‘마크’의 여동생 ‘수진’의 도움을 받아 벌이는 챔피언을 향한 뒤집기 한판을 그린 국내최초 팔뚝액션이다.

12일 오후 7시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챔피언’은 개봉 12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장기 흥행 모드에 돌입했다. 충무로 흥행 대세배우 마동석 특유의 코믹 연기와 믿고 보는 배우 권율, 한예리가 빚어낸 유쾌하면서도 따뜻한 케미스트리가 관객들의 마음을 넘기는 데 성공한 것.

여기에 러블리한 매력으로 관객들을 조카 바보로 만들어버린 아역 배우 ‘쭌쭌남매’(최승훈, 옥예린)의 활약까지 더해진 ‘챔피언’은 5월 가정의 달, 유쾌한 웃음과 따뜻한 감동을 전하는 유일무이한 패밀리 무비로 자리매김하며 어린이부터 중장년층에 이르기까지 전세대 관객 모두로부터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챔피언’의 주역들이 100만 돌파 감사의 의미로 관객들에게 친필 감사 인사를 전해 눈길을 끈다. 먼저, 마동석은 “손에 손잡고! ‘챔피언’ 100만 돌파 감사합니다”라며 사람과 사람이 손을 잡고 펼치는 팔씨름의 특징을 표현한 인사를, 권율은 “착한 영화, 착한 흥행 ‘챔피언’ 100만! 착한 흥행 계속됩니다!”라고 전하며 마

음을 따뜻하게 하는 ‘챔피언’의 매력을 어필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관객 모두를 웃음짓게 만든 ‘쭌쭌남매’의 최승훈은 “‘챔피언’ 100만 감사합니다!”라며 의젓한 인사를 건넸고 옥예린은 영화 속 명대사를 활용한 “‘챔피언’ 100만 빠라삐리뽀”라는 인사와 함께 개성 넘치는 사인까지 공개하며 다시 한 번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광주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100명 넘어…교회발 초등생도 감염
  • NHK출구조사 "일본 도쿄지사 선거 고이케 재선 확실시"
  • [종합뉴스 단신]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1년…직장인 45% "여전히 갑질 당했다"
  • 박원순 "GBC 공공기여금 1조 7천억 강남 독식 안 돼" 국토부 비판
  • 일본 구마모토 폭우로 40여 명 피해…요양원 노인 17명 심정지
  • 해운대서 미군 폭죽 난동…마스크도 없이 떼지어 활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