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어벤져스3’ 천만돌파①]신기록·진기록의 향연…역대 외화 최단 기록

기사입력 2018-05-13 14: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이하 ‘어벤져스3’)가 천만 관객을 돌파했다. 국내 영화 ‘신과 함께’에 이은 두 번째 천만 영화의 탄생이다.
13일 &
역대 외화 개봉 2주차 누적 관객 수 최다 기록을 세운 ’어벤져스3’는 종전 최고 기록이었던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2주차 누적 701만·최종 1049만명)도 훌쩍 뛰어 넘었다. 역대 외화 중 1천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는 ’아바타’(2009)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 ’인터스텔라’(2014) ’겨울왕국’(2014) 등 4편.
이로써 ‘어벤져스3’는 시리즈 전편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의 역대 외화 최단기간 기록을 모두 경신했다. 역대 최다 예매량(122만장)및 역대 최고 예매율(97.4%), 역대 최고 오프닝(98만명), 역대 IMAX 및 4DX 최고 오프닝, 역대 문화가 있는 날 최고 흥행 기록, 2018년 최고 오프닝 기록을 세웠다.
역대 최단 기간으로는 개봉 2일째 100만, 개봉 3일째 200만, 개봉 4일째 300만, 개봉 5일째 400만, 개봉 6일째 500만을, 역대 외화 최단 기간 개봉 8일째 600만, 개봉 11일째 700만, 개봉 12일째 800만 관객 돌파 기록까지 모두 새로 썼다. 역대 일일 최다 관객수, 역대 외화 개봉주 및 개봉 2주차 최다 관객수 동원 기록까지 갈아치웠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흥행세는 여전히 거침없이 뜨겁다. ‘레슬러’ ‘데드풀2’ ‘챔피언’ 등 따끈한 신작들을 제치고 예매율 1위를 기록하고 있는 중이다. 예견된 천만 돌

파에 이어 어디까지 진기록을 세울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는 마블 스튜디오의 19번째 작품이자 10주년 기념작이다. 새로운 조합의 어벤져스와 역대 최강 빌런 타노스(조슈 브롤린)의 무한 대결을 그린다. 22명의 마블 캐릭터들이 등장해 비주얼의 끝판을 보여준다. 여기에 예상을 뛰어 넘는 파격 엔딩과 보다 넓어진 세계관이 눈길을 끈다.

kiki2022@mk.co.kr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추미애 장관 만나 "권력기관 개혁 완수 때까지 매진"
  • 민주 '공수처법 개정안' 법사위 상정…국민의힘 압박
  • [속보] 현대차 노사, 올해 임협 잠정 합의…임금 동결
  • 풀려나자마자 찾아가 범행…화투 시비로 이웃 2명 살해
  • 서산 저수지 인근 차량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
  • 감염자 12명 중 11명 같은 학과, 동아리…접촉자 815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