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내일도 맑음` 하승리, 홍아름 정체 알았다…친 엄마와 함께 있는 모습 목격(종합)

기사입력 2018-05-14 21: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설인아 하승리 홍아름=KBS1 내일도 맑음 방송화면
↑ 설인아 하승리 홍아름=KBS1 내일도 맑음 방송화면
'내일도 맑음' 하승리가 홍아름 정체를 알아차렸다.

14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 6회에서는 황지은(하승리 분)이 한수정(홍아름 분)이 진짜 엄마와 있는 것을 목격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윤진희(심혜진 분)은 한수정의 행동은 미쳐 알지도 모른 채 강하늬 뺨을 때리며 사과를 요구했다. 결국 강하늬는 도 넘은 윤진희 악행에 무릎을 꿇고 사과했다.

반면 한수정의 안하무인식 태도는 밖에서나 집에서나 똑같았다. 황지은과 계속되는 마찰이 있었고 어른들이 있을때에는 태도를 바꾸며 황지은에게 절절매는 척을 했다. 황지은은 가족들이 자신을 탓하는 것에 억울함을 표했다

.

결국 황지은은 심란한 마음에 혼자 술을 마시다 맞은 편에서 박도경(이창욱 분)이 지갑을 두고 온 것을 보고 대신 술값을 내줬다. 이에 박도경이 황지은에게 술값을 갚겠다며 연락처를 물었고 그 순간 건너편에서 한수정이 윤진희가 아닌 다른 여자에게 “엄마”라고 부르며 살갑게 팔짱끼는 장면을 목격했다.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국군의 날 기념식 영상에 '중국 장갑차 등장'…국방부 "잘못된 사진 포함" 사과
  • 국립공원 훼손하고 묫자리 쓴 60대 집행유예..."후회 없고 만족"
  • "저녁밥 거부했다고" 딸 청소기로 때린 친모 집행유예
  • '공조2' 600만 관객 돌파···영화 '탑건'보다 빠른 속도
  • 귀찮고 부끄럽다는 이유로 '거스름돈 외면'하는 청소년들
  • '미성년자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금지...오전 6시->9시로 외출금지 확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