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빅톤, 첫 싱글 ‘오월애(俉月哀)’ 티저 공개...‘역대급 콘셉트’

기사입력 2018-05-16 16: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5월 보이그룹 대전에 합류하는 ‘상반기 기대주’ 빅톤이 오는 23일 발매하는 첫 싱글 ‘오월애(俉月哀)’의 정보 일부를 공개했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늘(16일) 낮 12시 온라인 음반 판매 사이트를 통해 싱글 ‘오월애(俉月哀)’ 예약 판매를 시작했다"라고 밝혔다. 오는 23일 발매일에 맞춰 오프라인에서도 음반을 정식 발매한다.
예약판매 소식과 함께 신곡 ‘오월애(俉月哀)’에 대한 정보도 공개됐다. ‘오월애(俉月哀)’는 ‘슬픔의 시간을 마주하다’라는 뜻으로, 청춘들의 사랑과 이별을 아련하게 담아낸 가사와 빅톤의 감미로운 보컬이 돋보이는 곡이다.
특히 이번 신곡의 랩메이킹에는 빅톤의 승우, 한세가 참여해 특별함을 더했다. ‘오월애(俉月哀)’는 떠오르는 작곡 팀 ‘히든 사운드(HSND)’와 마니아들 사이에서 유명한 싱어송라이터 ‘NANO(나노)’가 공동 작업한 곡이라고 전해져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빅톤은 티저 공개를 통해 ‘역대급 콘셉트’를 담은 ‘오월애(俉月哀)’의 베일을 점차 드러내며 컴백 전 분위기를 고조시키고 있다. 특히 빅톤은 신곡의 콘셉트와 관련된 특별한 모션 및 타임 티저를 선보인다고 알려져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빅톤의 첫 싱글에는

80페이지가 넘는 고퀄리티 사진과 멤버들이 직접 꾸민 친필 CD가 랜덤 삽입되며, 알판과 포토카드를 더해 소장가치를 높였다.
한편 빅톤은 오는 23일 오후 6시 첫 싱글 음반 ‘오월애(俉月哀)’로 전격 컴백한다. 이번 신곡에서 청춘의 사랑과 슬픔을 표현한 빅톤은 한층 진화한 콘셉트를 선보인다고 전해져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trdk0114@mk.co.kr

화제 뉴스
  • 광주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100명 넘어…교회발 초등생도 감염
  • NHK출구조사 "일본 도쿄지사 선거 고이케 재선 확실시"
  • [종합뉴스 단신]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1년…직장인 45% "여전히 갑질 당했다"
  • 박원순 "GBC 공공기여금 1조 7천억 강남 독식 안 돼" 국토부 비판
  • 일본 구마모토 폭우로 40여 명 피해…요양원 노인 17명 심정지
  • 해운대서 미군 폭죽 난동…마스크도 없이 떼지어 활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