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할머니네 똥강아지` 6월 정규편성 확정...김국진♥강수지 함께하는 `조손공감`

기사입력 2018-05-17 10:55 l 최종수정 2018-05-17 11: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신개념 가족탐구생활 ‘할머니네 똥강아지’가 정규 편성을 확정, 올 6월부터 매주 목요일 저녁 시청자를 찾아간다.
지난 3월 파일럿 시사교양 프로그램으로 선보인 MBC '할머니네 똥강아지'는 초등학생부터 성인까지 다양한 나이대의 손주들과 이들의 각기 다른 성격의 할머니가 서로를 이해하고 소통해가는 과정을 통해 세대차를 좁혀가는 조손공감(祖孫共感)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총 2부작으로 선보인 파일럿 방송이 시청자들의 호평 속에 화제가 되어 정규 편성 가능성을 높인 바 있다.
정규 편성 첫 방송은 오는 6월 14일이다. 이에 앞서 5월 31일 프리퀄 형식의 방송을 통해 파일럿 방송에서 못 보여 준 내용과 함께 방송 뒷이야기를 전할 예정이다.
파일럿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이끈 김국진, 강수지가 계속해서 MC를 맡는다. 파일럿 당시 연인이었던 두 사람이 오는 23일 조촐한 결혼식을 올리는 만큼, 정규 프로그램에서는 부부가 되어 호흡을 이어간다.
에피소드에 출연했던 조손 커플들도 다시 만난다. 김영옥×김선우, 남능미×권희도, 안옥자×이로운 세 조손 커플은 정규 프로그램을 통해 보다 서로를 깊게 이해하는 모습으로 시청자의 공감을 살 예정이다. 패널로 출연해 프로그램을 풍성하게 이끌었던 양세형, 장영란은 물론, 배우 김영옥도 나란히 정규 프로그램 출연을 확정했다.
임남희 MBC 시사교양 4부장은 “‘할머니네 똥강아지’는 인구 고령화와 맞벌이 부부로 늘어나고

있는 조손 육아의 현실을 따뜻하고 유쾌하게 담아 많은 시청자의 공감을 받았다”며, “정규 프로그램으로 편성된 만큼 파일럿에서 하지 못했던 다양한 이야기로 조손 간 세대 공감은 물론,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는 따뜻한 프로그램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psyon@mk.co.kr
사진제공|MBC[ⓒ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트럼프, 홍콩 특별지위 종식 행정명령 서명
  • [속보]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초기 임상시험서 전원 항체반응"
  • 삼성전자, 올해 정진기 언론문화상 과학기술 대상 수상
  • 심상정 '조문 거부' 사과 논란…홍준표 '채홍사' 거론에 비판 쇄도
  • 트럼프 정부, 거센 반발 속 비자취소 철회하는 데 합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