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보이스2` 이진욱·이하나 본격 공조수사, "우리 사회 현실 아프게 꼬집을 것"

기사입력 2018-08-18 14: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보이스2’ 이진욱과 이하나가 첫 번째 코드제로 사건을 계기로, 본격 공조 수사를 예고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OCN 오리지널 ‘보이스2’(극본 마진원, 연출 이승영, 제작 콘텐츠케이) 2회 말미에서 강권주(이하나)는 코드제로 사건의 출동을 위해 도강우 형사를 찾았지만 같은 시각, 도강우는 다른 현장에 있었다. 하지만 오늘(18일) 공개된 스틸컷에는 신고 센터에서 들려오는 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있는 강권주와, 급하게 현장으로 합류한 듯, 박중기(김중기) 형사와 양춘병(김기남) 형사에게 사건 브리핑을 듣고 총을 겨누는 도강우의 모습이 포착돼 오늘 밤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6년 전 아동 성폭행 사건 피해자였던 희주(이유미)와 가족들은 사건 이후 자주 이사를 다녔고, 주변 사람들에게 피해 사실을 숨긴 채 고통 속에 숨죽이며 살았다. 끔찍했던 사건 이후 겨우 6년이 지나 가해자 염기태(연제욱)는 출소했다. 그리고 도착한 희주의 문자 한 통. ‘엄마 살려줘, 염기태가 날 납치했어’라는 내용을 보자마자 아빠 황기혁(정나진)은 가해자를 찾아 달려나갔고, 엄마 오순임(정은경)은 떨리는 목소리로 신고 전화를 했다.
“따님이 아동 성폭행 피해자로 긴급 10년 보호 등록이 되어 있던데 맞습니까?”라는 강권주의 질문에 주변의 눈치를 살피며 다친 다리를 이끌고 구석으로 가 조용히 “아동 성폭행 피해자, 맞아요”라고 답했다. 희주가 납치됐을지도 모른다는 사실보다 아동 성폭행 피해자란 말에 수군거리던 주변 사람들. 낯설지만은 않은 우리네 현실이었다.
그렇다면 ‘보이스2’는 18일 방송에서 ‘희주 사건’을 통해 어떤 이야기를 들려줄까. 현장으로 합류한 도강우가 센터에 있는 강권주와의 공조를 통해 사건을 해결해줄 수 있을지 궁금증이 증폭되는 가운데, 제작진은 “우리 사회의 현실을 아프게 꼬집

는 사건이 발생한다. 강권주와 도강우가 어떻게 사건을 해결할지, 그리고 그 이면에 ‘보이스2’가 어떤 이야기를 전할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하나 이진욱의 본격 공조가 시작될 ‘보이스2’ 3화는 18일 밤 10시 20분 OCN에서 방송된다.
sje@mkinternet.com
사진제공|OCN[ⓒ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윤미향 "부당 이득 없어" 의혹 반박…의원직 사퇴는 일축
  • 수출길 막힌 4월…제조업 평균 가동률 최저
  • 렘데시비르 수입…내달 마스크 요일제 폐지
  • 성주 사드기지 기습 수송 작전…주민 반발
  • 쿠팡발 확진 100명 넘어…고삐 죄는 방역
  • [단독] 커닝하다 걸린 시험 응시생…알고보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