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식샤3’ 윤두준·백진희, 고백 못하고 입대…“제대하고 말할게”

기사입력 2018-08-21 22:19

‘식샤를 합시다3’ 윤두준·백진희 사진=‘식샤를 합시다3’ 방송 캡처
↑ ‘식샤를 합시다3’ 윤두준·백진희 사진=‘식샤를 합시다3’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식샤를 합시다3’ 윤두준과 백진희가 서로에게 고백하지 못하고 헤어졌다.

21일 오후 방송된 tvN ‘식샤를 합시다3 : 비긴즈’에서는 구대영(윤두준 분), 이지우(백진희 분)이 입대 전 둘만의 시간을 보냈다.

구대영은 갑작스러운 집안 사정으로 휴학과 입대가 불가피해졌다. 이지우는 구대영의 입대 전 친구들을 불러 모아 구대영의 기분을 풀어주기 위해 계속해서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그럼에도 구대영의 답답한 마음은 풀어지지 않았다. 결국 이지우의 손을 붙잡고 바람 쐬러가자며 함께 청계천으로 향했다.

함께 데이트를 즐기고 나란

히 버스정류장에서 버스를 기다리는 두 사람. 서로 할말이 있는 듯 했으나 “제대하고 말할게”라며 기회를 미뤘다.

결국 두 사람은 어떠한 말도 하지 못하고 헤어졌다. 구대영은 버스를 타고 가는 이지우를 보며 “차마 기다려달라고 말하지 못했다”고 말했고, 이지우는 “차마 기다리겠다고 말하지 못했다”고 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