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소이현 측 “SBS 새 주말 ‘운명과 분노’, 긍정 검토 중”

기사입력 2018-08-22 08:44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배우 소이현이 SBS 새 주말드라마 ‘운명과 분노’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이다.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22일 스타투데이에 “소이현이 ‘운명과 분노’ 출연을 제안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운명과 분노'는 2018년 현재를 살아가는 운명적인 사랑과 엇갈린 분노로 인해 빠져나올 수 없는 함정에 선 네 남녀의 처절

한 사랑이 빚어내는 현실성 강한 정통 멜로드라마다.
소이현이 ‘운명과 분노’ 출연을 확정할 경우, 그는 2016년 종영한 KBS2 드라마 ‘여자의 비밀’ 이후 2년 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하게 된다. 뿐만 아니라 지난 10월 둘째 출산 후 복귀작이라는 점에서도 관심을 모은다.
한편 ‘운명과 분노’는 오는 11월 방송 예정이다.
trdk0114@mk.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