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이, ‘매일 그대와 최수종입니다’서 솔직+털털 입담…청취자 매료

기사입력 2018-08-23 16: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이 ‘매일 그대와 최수종입니다’ 사진=열음엔터테인먼트
↑ 유이 ‘매일 그대와 최수종입니다’ 사진=열음엔터테인먼트
[MBN스타 김솔지 기자] 유이가 라디오를 통해 최수종과의 찰떡 호흡을 선보였다.

23일 오전 KBS2 Radio ‘매일 그대와 최수종입니다’에 출연한 유이가 솔직하고 털털한 입담을 통해 라디오 청취자들을 매료시켰다. 통통 튀는 토크로 프로그램에 활기를 더하는 것은 물론 최수종과 러블리한 케미를 뽐낸 유이의 활약에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날 라디오에서 유이는 2011년 KBS ‘오작교 형제들’을 통해 신인상을 수상했던 기억을 떠올리며, 7년 만에 KBS 주말드라마에 출연하게 된 감회와 ‘하나뿐인 내편’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전했다. 또한 앞으로 악역에 도전해보고 싶다는 포부를 밝히는 등 배우 활동을 향한 열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특히 유이는 폭풍 애교와 함께 최수종을 ‘아버지’라고 부르며 사랑스러운 딸의 면모를 드러내는가 하면, 최수종 또한 그녀를 향한 칭찬을 아끼지 않는 등 훈훈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처럼 극 중 부녀 관계로 출연하는 두 사람의 찰떡 호흡은 첫 방송을 앞둔 ‘

하나뿐인 내편’을 향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유이는 KBS2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서 넉넉하지 않은 가정 형편이지만 로스쿨 진학을 위해 아르바이트를 병행하며 검사의 꿈을 향해 나아가는 또순이 김도란 역을 맡아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하나뿐인 내편’은 오는 9월 15일 첫 방송 예정이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추석연휴 고비, 무조건 넘길 것" 연휴에도 쉬지 않는 선별진료소
  • [종합뉴스 단신] 외국인 임대사업자 증가…1위는 서울에만 85채 보유
  • 법원, 차량 9대 이하 소규모 '드라이브 스루' 집회 허용
  • "월북시 사살하기도" 신동근 발언에…진중권 "무서운 사람"
  • 북한, 야스쿠니 참배한 아베에 "군국주의 광신자 정체 드러낸 것"
  • "말할 때 튀는 비말에 코로나 감염될 수 있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