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마이웨이’ 방미, 200억 자산가 되기까지 “울고 웃을 시간도 없었다”

기사입력 2018-08-23 22: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마이웨이’ 방미 사진=TV조선 캡처
↑ ‘마이웨이’ 방미 사진=TV조선 캡처
[MBN스타 안윤지 기자] ‘마이웨이’ 가수 방미가 200억 자산가가 되기까지 과정을 공개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는 방미가 출연했다.

그는 90년대를 책임졌던 가수에서 200억 자산가로

재탄생해 제2의 인생을 살고 있다.

방미는 그동안 200억 자산가가 되기까지 매일 집과 가게만 있었다고 전했다.

그는 “울 시간도 없었고 웃을 시간도 없었따. 그저 집과 가게만 오고가는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매너리즘에 빠질 시간도 없었고, 우울해할 틈도 없었다. 너무 바빴고 힘들었다”고 속마음을 토로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성폭행당했어도 같은 아파트에…피해자, 고통 호소
  • 상온 노출 백신 접종 1명 이상 반응…코로나·독감 동시 감염 3건 보고
  • 빅히트 공모가 13만 5천 원…100조 원 청약 몰리나?
  • 해변서 모래 놀이 하던 일가족 3명, 파도에 휩쓸려 숨져
  • 문 대통령 "이유 불문하고 송구"…"김정은 사과는 각별한 의미"
  • [단독] "왜 연락 안 돼"…고교 후배 납치해 폭행·협박한 일당 구속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