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전원주 “옛날엔 큰소리 쳤지만…이젠 며느리 눈치 봐”(아침마당)

기사입력 2018-08-31 09:56

전원주 사진=KBS1 ‘아침마당’ 캡처
↑ 전원주 사진=KBS1 ‘아침마당’ 캡처
[MBN스타 안윤지 기자] 방송인 전원주가 ‘아침마당’에서 며느리 눈치를 본다고 고백했다.

31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는 전원주가 출연해 최근 며느리와의 관계에 털어놨다.

그는 “옛날에는 저도 큰 소리 뻥뻥 치면서 ‘반찬 이거 해와’ 했는데 이제 며느리 눈치를 본다”고 말했다.

이어 “얼마 전에 방송국에서 시어머니와 며느리가 함께 하는 프로가 있다고 해서 인터뷰를 했다. 나중에 작가가 전화 와서 며느님이 며칠 찍냐 물어

보더니 2~3일 찍는다고 하니 안 한다고 했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또 “그거 때문에 전화기를 들었다 놨다 했다. 그냥 참고 말았는데 요즘 내가 며느리 눈치를 보고 살맛이 안 난다”고 요즘 생각을 고백했다.

이에 전원주 며느리는 “서운해 하는지 몰랐다”며 “나도 나이가 드니 힘이 들더라”고 사과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