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독전` 진서연, 11월 엄마된다…"2018년, 내 인생의 화양연화"

기사입력 2018-09-17 11:29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배우 진서연이 엄마가 된다.
진서연 소속사 측은 17일 “진서연 씨가 영화 ‘독전’ 개봉 홍보 활동을 모두 마치고 그동안 베를린에서 가족과 함께 휴식과 태교를 해왔다”며 “11월 초 출산예정이며, 건강하게 출산한 후 좋은 작품으로 다시 찾아뵙겠다”고 밝혔다.
진서연은 이날 SNS를 통해 임신 소식을 전했다. 그는 “2018년을 제 인생의 화양연화로 기억해야할 것 같다”며 “곧 세상에 태어날 아이와 함께

올 한 해를 마무리 하려한다”고 말했다.
이어 “배우 그리고 엄마라는 소명으로 앞으로의 삶을 준비하며 좋은 작품으로 찾아뵙겠다”며 “이 기쁜 소식을 저를 사랑해주시는 소중한 분들게 가장 먼저 전한다.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진서연은 올해 개봉한 영화 ‘독전’에서 보령 역을 맡아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대중의 주목을 받았다.
skyb184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