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툭-tv] `내사랑 치유기` 소유진, 연정훈에 임강성 혼외자 알렸다

기사입력 2018-10-29 07: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배우 소유진이 임강성의 자식이 있음을 알렸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주말 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에서는 임치우(소유진 분)가 최진유(연정훈 분)에 박전승(임강성 분)의 자식이 있음을 알리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임치우는 최진유와 만나 빌렸던 병원비를 바로 갚았다. 최진유가 병원에 데려다줬던 임산부 양은주(소주연 분)의 아이가 최진유의 동생 최이유(강다현 분)과 교제 중인 박전승의 아이였기 때문. 임지추은 비로 이야기를 하려다가 잠시 화장실을 다녀오는 등 머뭇거리는 모습을 보인 뒤 마음을 다잡고 사실을 고백했다.
임치우는 "이런 말씀 드리게 돼서 정말 죄송하다. 동생분 성함이 최이유 씨 맞죠. 제 시동생이 박전승 변호사다. 우리 도련님한테 문제가 생겼다"라며 "어제 병원에 데려다주신 산모가 낳은 아기가 제 시동생 아이다"라고 털어놨다.
최진유가 "결혼할 상대가 있었단 소리냐"라고 황당해하자 임치우는 "그건 아니다. 믿기 어렵겠지만 도련님도 몰랐다고 한다. 찾아오기 전까지 아무도 몰랐다"라고 말했다. 최진유는 "그걸 저더러 믿으란 소리냐. 박 변호사 어제도 우리 찾아왔다. 그런 기색 없었다"라고 화를 냈고, 임치우는 사과를 반복했다.
이로 인해 최이유와 박전승의 결혼이 파토났고 임치우의 시어머니 김이복(박준금 분)은 "내 눈앞에 나타나지 마. 두 번 다시 얼씬거리지도 마"라며 치우를 맨몸으로 쫓아냈다.
이 모습을 보게 된 최진유는 임치우에 신발을 사주며 "고맙다. 집에서 많이 곤란해졌을 텐데, 그때 화나서 거기까진 미처 생각하지 못했다"라고 말했다. 임치우는 "가족분들께 정말 죄송하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이날 최기쁨(박예나)이 도착하는 시간에 집엔 아무도 없었고, 임치우가 얼떨결에 최기쁨을 데리고 있게 됐다. 임치우는 대문에 최기쁨을 데리고 있다고 적었지만, 최진유 가족은 알지 못했다. 임치우는 최기쁨을 씻기고 더러워진 옷을 갈아입히는 과정에서 자신이 어린 시절 입었던 옷을 입혔다. 허송주(정애리 분)은 해당 옷을 보고 한수그룹의 잃어 버린 딸을 떠올리며 경악했다.
허송주가 잃어버린 의붓 딸이 임치우라는 사실을 깨달을 수 있을지 궁금

증을 자아낸다.
한편,'내 사랑 치유기'는 착한 딸이자 며느리이자 아내이고 싶은 적이 한 번도 없었던 국가대표급 슈퍼 원더우먼 임치우의 명랑 쾌활 분투기를 담았다. '내 사랑 치유기'는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45분 방송된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 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34명 접촉
  • 불 켜진 윤미향 사무실…이번주 검찰 소환될 듯
  • 트럼프"9월 G7 정상회의에 한국도 초청 희망"
  • 헌팅포차 등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단독] 3년 만에 영업장 폐쇄 무효 판결…업체는
  • 파라솔 사라진 해운대, '안전개장' 한다지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