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혜수X유아인X뱅상카셀 `국가부도의 날` 메인 포스터 공개

기사입력 2018-10-29 08: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김혜수, 유아인, 허준호, 조우진, 그리고 뱅상 카셀까지 탄탄한 연기력과 매력을 겸비한 배우들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국가부도의 날'이 11월 28일 개봉을 앞두고 깊은 인상을 전하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국가부도의 날'은 국가부도까지 남은 시간 일주일, 위기를 막으려는 사람과 위기에 베팅하는 사람, 그리고 회사와 가족을 지키려는 평범한 사람까지, 1997년 IMF 위기 속 서로 다른 선택을 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독보적 존재감의 배우 김혜수, 유아인, 허준호, 조우진의 조합은 물론 세계적인 배우 뱅상 카셀의 첫 한국 영화 출연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국가부도의 날'이 1997년 IMF 위기를 마주한 인물들의 팽팽한 긴장감을 전하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1997년 국가부도를 일주일 앞두고 협상에 나선 이들과 위기의 격변기를 살아가는 이들, 운명의 갈림길에 선 다섯 인물들의 긴장감 넘치는 눈빛과 강렬한 존재감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위기를 예견하고 대책을 세우려는 한국은행 통화정책팀 팀장 '한시현'(김혜수)부터 위기를 기회로 만들기 위해 과감히 사표를 던지는 금융맨 '윤정학'(유아인), 회사와 가족을 지키기 위해 분투하는 평범한 가장 '갑수'(허준호), 위기를 통해 새로운 판을 짜려는 '재정국 차관'(조우진), 그리고 한국과의 협상을 위해 비밀리에 입국하는 'IMF 총재'(뱅상 카셀)까지, 다섯 인물들의 엇갈린 시선을 담은 포스터는 국가부도의 위기에서 모두의 운명을 바꿨던 이들의 서로 다른 선택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여기에 "베팅할 것인가, 막을 것인가, 살아남을 것인가"라는 카피는 1997년 대한민국에 들이닥친 경제 위기 속 다른 방향을

향해 달려가는 인물들의 긴박한 이야기를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1997년 IMF 위기를 앞둔 인물들의 팽팽한 긴장감을 전하는 포스터를 공개한 '국가부도의 날'은 각기 다른 선택으로 얽혀있던 1997년의 기억을 환기시키는 것은 물론 생생한 긴박감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다.
11월 28일 개봉 예정이다.
kiki2022@mk.co.kr

화제 뉴스
  • 비말차단 마스크 주말부터 구매 가능…가격은?
  • 문 대통령 "한숨 돌리나 했더니…" 자발적 방역 강조
  • "하…" 캐나다 총리, 트럼프 관련 질문에 21초간 '침묵'
  • 화성 중학생 확진자, 오산 교회서 49명 접촉
  • 진중권 "민주당 저렇게 망해가는 것" 왜?
  • "전기톱으로 철문 뜯고, 약탈"…한인 피해 속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