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윤은혜X천정명 ‘설렘주의보’…‘우유커플’ 美친 사랑 이야기가 온다

기사입력 2018-10-29 08: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설렘주의보’가 천정명(차우현 역)과 윤은혜(윤유정 역)의 예측불허 위장 로맨스로 안방극장 접수를 예고했다.
31일 수요일 밤 11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新로코 바이블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제작 (유)설렘주의보)가 지닌 매력을 짚어봤다.
‘설렘주의보’는 사랑을 믿지 않는 스타닥터 차우현(천정명 분)과 알고 보면 연애 바보인 톱스타 윤유정(윤은혜 분)의 위장 로맨스를 그린다. 공통점이라고는 전무한 두 사람은 신의 장난처럼 자꾸 마주치게 되고 급기야 계약 연애에 돌입, 다이내믹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공항, 급기야 차우현이 근무하는 병원에서도 서로를 스쳐간 이들은 예상치 못한 곳에서 강렬한 첫 인사를 나눠 서로의 존재를 눈으로 확인하게 된다. 썩 기억하고 싶지 않은 상황에서 이상하게 자꾸 만나게 되는 차우현과 윤유정은 피치 못한 사정으로 돌연 비즈니스(?) 관계를 맺게 되며 의외의 공통점들을 발견하게 된다고 해 이들의 특별한 인연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각자의 목표를 위해 손을 잡게 된 차우현과 윤유정은 시간이 지날수록 묘한 감정을 느끼게 되며 보는 이들의 심박수까지 높인다. 서로에게 호감을 느끼게 되지만 이들은 반박불가 ‘연알못’(연애를 알지 못한다는 줄임말)으로 시청자들에게 신선함을 안긴다.
하나부터 열까지 서툰 차우현과 윤유정의 연애는 그래서 더 순수하게 다가올 것이라고. 두 사람의 사랑과 성장스토리는 안방극장과 공감대를 형성하며 ‘설렘주의보’에 한껏 취하게 만든다.
극의 중심이 되는 차우현 역의 천정명과 윤유정 역을 맡은 윤은혜의 꽁냥케미는 전국에 ‘설렘주의보’를 발효한다. 포스터, 티저 영상만으로도 연애하고 싶게 만드는 ‘우유커플’의 미(美)치도록 달달한 사랑은 연말을 눈처럼 하얗게 불태울 전망이다.
또한 윤유정과 소속사 대표 한재경(한고은 분)의 진한 워맨스, 그녀의 데뷔 동기이자 베스트 프렌드인

성훈(주우재 분)의 우정도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윤유정과 윤유준(표지훈 분)의 티격태격 남매케미까지 만나기만 하면 포텐 터뜨리는 케미요정들의 활약이 풍성함을 더한다.
‘설렘주의보’는 ‘마성의 기쁨’ 후속으로 오는 10월 31일 수요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선진국 클럽' G7…G20과 차이는?
  • "KBS 女화장실 몰카 용의자 개그맨 박대승"
  • [단독] 자가격리자에 '출근자 모집' 문자보내
  • 경기도 곳곳 소규모 집단감염 확산
  • [단독] 횡단보도 건너던 보행자, 오토바이에 사망
  • 미 주방위군 'LA 한인타운'에 병력 배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