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는 형님’ 김유정 “윤균상에 형이라 불러…오빠 호칭 어색”

기사입력 2018-11-24 21:25

‘아는 형님’ 김유정 윤균상 사진=‘아는 형님’ 방송 캡처
↑ ‘아는 형님’ 김유정 윤균상 사진=‘아는 형님’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아는 형님’ 김유정이 윤균상을 형이라고 부른다고 밝혔다.

24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새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의 배우 윤균상, 김유정이 출연했다.

이날 윤균상, 김유정은 드라마를 통해 처음으로 만났다며 서로의 첫인상에 대해 털어놨다. 윤균상은 “내가 유정이보다 나이는 많지만 유정이가 대선배님이라 걱정을 많이 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선배님 호칭을 해야 하나 고민했는데, 유정이가 먼저 와서 ‘제가 형이라고 부를게요. 편하게 하세요’라고 하더라”라고 털어놨다.

김유정은

“나는 대부분 다 형이라고 부른다. 어릴 때부터 촬영하면서 삼촌으로 부르다가 갑자기 오빠라고 부르기 어색하더라. 존칭을 쓰거나 형이라고 부른다. 주로 형이라고 부르니 다들 편하게 해주신다”고 말했다.

여기에 김희철은 “그럼 친오빠는 뭐라 부르냐”고 물었고, 김유정은 “안 부른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