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현빈, 첫 만남부터 삐걱

기사입력 2018-12-01 21: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 현빈 사진=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캡처
↑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 현빈 사진=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와 현빈이 첫 만남을 가졌다.

1일 오후 방송된 tvN 새 토일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서는 유진우(현빈 분)가 그라나다로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유진우는 정세주(찬열 분)이 그라나다에서 만나자는 전화를 받고 급하게 그라나다로 향했다.

정세주와 만나기로 한 보니따 호스텔에 간 그는 호스텔을 운영하는 정희주(박신혜 분)와 인사를 나눴고, 싱글룸으로 방을 달라고 했다.

정희주는 “싱글룸 찾는 분들은 보통 호텔을 찾는다. 여기 싱글룸은 6층인데 괜찮겠냐”고 물었다. 유진우는 괜찮다고 했지만 엘리베이터가 없는 사실을 알고 망연자실했다.

짐을 들고 땀을 흘리며 6층까지 올라간 그는 먼지

가 많은 방에 황당한 표정을 지었다. 정희주는 “어떡하죠. 어제 청소를 안 한 거 같은데”라며 눈치를 봤다.

이에 유진우는 “과연 어제만 안했을까요”라고 되물었고, 정희주는 “이 방이 주로 비어있어서 체크를 못했다. 아침에 바로 청소하면 된다. 아니면 그냥 다른 호텔로 가시는 게..”라고 말끝을 흐렸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한미 정상 통화…문 대통령 "G7회의 초청 응할 것"
  • 종교 소모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방역당국 대책 '고심'
  • 민주 단독개원?…의장 선출해도 문대통령 연설 어려울듯
  • 미 군경 시위 대응작전 중 총격에 시민 1명 사망
  • KBS 내 여자 화장실 '불법 촬영' 용의자 자수
  • 울산 도심에서 성난 소 난동…하교까지 연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