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킴 카다시안 동생` 켄달 제너, 포브스 선정 `2018 가장 돈 많이 번 모델` 1위

기사입력 2018-12-19 16: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세계적인 톱모델 켄달 제너(24)가 2018 가장 돈 많이 번 모델 1위를 차지했다.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는 지난 13일(현지시간) 켄달 제너가 2017년 6월부터 2018년 6월까지 1년간 2250만달러(약 253억원)의 세전 수익을 올려 세계에서 가장 돈 잘버는 모델 1위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1위 자리를 차지한 켄달 제너는 버버리, 베르사체, 펜디 등 유명 브랜드 모델로 활동 중이다.
2위에는 1300만 달러(약 146억원)를 벌어들인 모델 칼리 클로스(26)가 올랐으며 3위에는 각각 1150만달러(약 129억원)를 번 크리시 타이겐(33)과 로지 헌팅턴 휘틀

리(31)가 공동으로 이름을 올렸다.
한편, 켄달 제너는 전 육상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아버지 브루스 제너와 사업가인 어머니 크리스 제너 사이에서 태어으며 킴 카다시안(38)의 이부동생이자 모델 카일리 제너(21)의 친언니인 것으로 유명하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켄달 제너 SN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국내 '어린이 괴질' 의심환자 2명 회복…1명은 퇴원
  • [속보] 교육부 "교실 창문 닫고 에어컨 사용"
  • '손석희 공갈미수' 김웅 징역 1년6개월 구형
  • 청와대 개각설 일축…당분간 '노·강·윤' 체제로
  • 코로나 사망 10만명인데 자랑만…'공감능력' 도마
  • "예쁘다"며 15분 동안 버스에서 '못된 짓' 60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