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원준 심장마비 별세, 오늘(20일) 발인…애도 물결 "편안히 쉬길"

기사입력 2018-12-20 08: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고(故) 배우 원준의 발인이 20일 엄수된다.
원준은 지난 18일 오후 4시께 심장마비로 별세했다. 향년 55세. 고인의 빈소는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에 위치한 원당장례식장이며, 오늘(20일) 오후 1시 발인이 진행된다. 장지는 벽제 승화원이다.
원준의 별세 소식과 함께 원준이 지병을 앓다 고독사했다고 전해져 안타까움을 더했으나 19일 원준의 아내가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친척집을 방문했다가 심장마비가 온 것"이라고 바로잡았다.
원준은 지난 1979년 KBS 특채 탤런트로 발탁돼 배우의 길에 들어섰다. 영화 '고교 얄개' '영웅들의 날개짓' '담다디', KBS 드라마 '사랑이 꽃피는 나무' 등에 출연했으며, 1986년 서세원 감독의 영화 '납자루떼'에서 주인공 깔눈 역할을 맡는 등

80년대 하이틴 스타로 활발하게 활동했다.
누리꾼들은 "편안하게 가시길 바란다", "고생 많으셨다", "가족들이 많이 힘들겠다. 편안히 쉬길",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너무 일찍 떠나셔서 마음이 아프다" 등 원준을 추모했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다음 프로필[ⓒ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G7정상회의 초청에 아베 승낙·메르켈 거절 "트럼프 격노"
  • "향후 2주가 중대 고비…생활 속 거리두기 준수해야"
  • [단독] 커닝하다 걸린 시험 응시생…알고보니 현직 경찰관
  • 美 '흑인 사망' 시위 격화…국방부 '육군 헌병 투입 준비'
  • "수익 나눠줄게" 10대 女 폭행 방송 진행한 20대들
  • 경기도 "쿠팡 관련 확진자 추가…N차 감염 우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