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뺑반’ 공효진 “범죄 액션에 첫 도전, 어려웠지만 쾌감 있다”

기사입력 2018-12-20 11: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뺑반’ 공효진 사진=MK스포츠 천정환 기자
↑ ‘뺑반’ 공효진 사진=MK스포츠 천정환 기자
[MBN스타 안윤지 기자] ‘뺑반’ 배우 공효진이 범죄 액션에 첫 도전 소감을 밝혔다.

20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CGV압구정에서는 영화 ‘뺑반’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날 한준희 감독, 공효진, 류준열, 조정석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공효진은 범죄 오락 액션에 처음으로 도전한다. 이에 “어쩌면 여자들이 아주 좋아하는 장르가 아닐 수도 있다. 나는 이 장르가 어려웠다. 결정하면서 찍으면서 어렵기도 하면서도 ‘이런 재미구나. 남자 배우들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화려하고 쾌감이 들었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류준열은 “나의 새로운 모습도 그렇지만 캐릭터 자체도 일반 우리가 알고 있는 순경의 모습보다 남다르고 튀고 독특한 인물을 연기하다 보니 기대해도 좋을 인물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러플을 이용한 비슷한 스타일의 옷을 입고 있었다. 이에 공효진은 “우리 두 사람은 패셔니스타란 코드가 있지 않나”라고 말했다. 이에 류준열은 “(공효진) 선배님이 등장하기 전엔 다른 옷을 입고 있었다. 그런데 아니나 다를까 ‘역시 우리는 팀’이란 느낌이 들었다”며 즐거워했다.

조정석은 공효진과 류준열을 보고 “참

좋겠다. 패셔니스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영화 ‘뺑반’은 경찰 내 최고 엘리트 조직 내사과 소속 경위 은시연(공효진 분), 차에 대한 천부적 감각을 지닌 에이스 순경 서민재(류준열 분)이 F1레이서 출신의 사업가 정재철(조정석 분)을 잡기 위해 벌어지는 일을 그렸다. 오는 2019년 1월 개봉.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화제 뉴스
  • 추미애 "공수처1호 수사대상 성역 없다" 윤석열 간접 시사?
  • [속보] 코로나19, 어제 신규확진 39명…4일만에 30명대로
  • 윤미향 "이용수 할머니, 만나주시면 용서 구할 것"
  • 트럼프 "약탈하면 총격할 것" 경찰 폭력 미화 논란에 '재해명'
  • [단독] 커닝하다 걸린 시험 응시생…알고보니?
  • "또 코로나" 식당가 텅텅 얼마 없는 예약도 취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