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남자친구’ 송혜교, 박성근에 경고 “선 넘으면 감당하기 힘든 일 생길 것”

기사입력 2018-12-20 21: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누리 객원기자]
‘남자친구’ 송혜교가 박성근에게 경고했다.
20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남자친구’에는 차수현(송혜교)이 최이사(박성근)를 불러 김진혁(박보검) 인사발령에 대해 묻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이사는 예정과 달리 호텔로 돌아온 차수현에 “출장가시는 스케줄로 알았는데요”라고 물었다. 차수현은 “최이사님 덕분에 이런 경험도 다 합니다”라며 “내가 자리를 비운 사이에 사람을 빼돌리고 뒤통수를 치셨어요?”라고 이를 악물었다.
최이사는 “대표님께서 그런 표현을

쓰시다니 당혹스럽습니다”라고 전했고 차수현은 “빠른 이해를 돕기 위해서 최이사님 수준 맞춰드리는 겁니다”라고 되받아쳤다.
또 최이사가 태경그룹 이야기를 꺼내자 차수현은 “왜 매번 경로를 이탈하시는지 오늘 제대로 알겠네요. 동화호텔 이야기를 하는데 태경을 이야기 하시다니”라며 “다시 한 번 선을 넘으시면 뒤따르는 결과 감당하기 힘드실 거예요”라고 경고했다.

화제 뉴스
  • 김여정 3번째 담화는 도발 명분 쌓기? "대화 신호로 봐야"
  • [단독] 세차장 나오던 택시에 치여 50대 사망
  • [단독] 피투성이 될 때까지 강아지 폭행·학대
  • 여행가방 갇혔던 아이 끝내 숨져…상습폭행
  • 일 정부 "모든 선택지 놓고 대응"…보복 시사
  • 흑인인 전 경찰서장, 시위대 총격에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