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한음저협, 故종현 빛이나 재단과 손잡고 창작지원금 전달

기사입력 2018-12-24 11: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음저협, 故종현 빛이나 재단과 손잡고 창작지원금 전달 사진=한음저협
↑ 한음저협, 故종현 빛이나 재단과 손잡고 창작지원금 전달 사진=한음저협
[MBN스타 신미래 기자]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홍진영, 이하 한음저협)는 샤이니 故종현의 가족이 설립한 재단법인 빛이나(이사장 이은경)와 손잡고 음악 작가들에게 창작지원금을 수여했다.

한음저협 측은 “지난 20일, 한음저협 공연장인 KOMCA Hall 에서 열린 이번 수여식은 다양한 지원을 통해 문화예술인의 성장을 격려하고 점진적인 능력 향상을 이루고자 설립된 재단법인 빛이나와, 음악 창작자들의 권익 보호에 전념하고 있는 한음저협이 손잡고 능력 있는 창작자들의 창작력 고취를 위해 만든 자리다”라고 설명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밴드 ‘소닉스톤즈’ ‘브로큰발렌타인’ 등 총 10팀이 창작지원금을 전달 받았다.

밴드 ‘소닉스톤즈’의 이용원 씨는 "소중한 의미가 담긴 창작지원금을 받게 되어 뮤지션으로서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며, "음악인들의 복지 향상에 항상 애써주시는 협회와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좋은 일을 하고 계신 재단법인 빛이나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음저협

홍진영 회장은 "창작자로서 우리에게 훌륭한 음악을 남겨준 故종현 회원의 소중한 뜻이 전달되는 행사를 만들어주신 재단법인 빛이나 관계자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그 마음이 오롯이 또 하나의 아름다운 창작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협회는 창작자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보이스피싱 하려다가…피해자가 수금책 직접 잡았다
  • 피살 공무원, 자진 월북으로 추정 왜?…"빚 많았다" 증언도
  • 아내 탄 차량 바다에 빠뜨린 남편…대법 "살인 아닌 과실"
  • 고려대, 강남 유흥업소서 '법카' 수천만 원…종합감사서 적발
  • 어업지도선 무궁화 10호 이동 경로와 역할은?
  • 소상공인 지원금 신청 첫날…"대상 맞나" 문의 빗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