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살림남2’ 김성수, 딸 혜빈의 러브레터 쌍둥이 동생에 잘못 전달 “쥐구멍에 숨고 싶었다”

기사입력 2019-01-23 21: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
‘살림하는 남자들2’ 쿨 김성수가 딸 혜빈의 레브레터를 잘못 전달했다.
23일 방송된 KBS2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김성수가 딸 혜빈의 졸업식에 참석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성수는 딸 혜빈의 방에 들어갔다가 핑크색 편지봉투를 발견했다. 이에 혜빈은 “좋아하는 남자친구가 있다”고 털어놨다.
이후 졸업식 당일, 김성수는 혜빈이 몰래 손편지를 남자친구 현성에게 전했다. 하지만 김성수가 편지를 건넨 남학생은 쌍둥이로 밝혀졌다. 혜빈이 좋아하는 남자친구가 아닌 쌍둥이 동생에게 편지를 준 것.
이에 김성수는 뒤늦게 현성, 현승이 쌍둥이라는 사실을 알고 좌절했다. 그는 "대하드라마를 쓰는 작

가님도 이렇게 쓸 수는 없을 것"이라며 기막혀 했다.
한편 혜빈은 현성, 현승 형제와 함께 졸업 사진을 찍었다. 이후 현승은 "그 편지가 제 게 아니라서 현성이에게 줬다"고 설명했다. 앞서 혜빈이 편지봉투에 '현성이에게'라고 적힌 것을 보고 제 주인을 찾아준 것. 이후 김성수는 인터뷰에서 “쥐구멍이라도 찾아서 숨고 싶었고, 너무 무서웠다"고 밝혔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김민재가 지키고 황희찬이 넣는다
  • 미복귀 화물차 운행정지 처분…내일은 민주노총 총파업
  • 남욱 "정영학, 이낙연 측에 대장동 자료 넘겨"…윤영찬 "사실무근"
  • 폐교 위기 넘긴 시골 초등학교의 기적…전국에서 전학 오는 비결은?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카타르] 호날두, 단체 사진 찍으며 또 까치발…"키도 크면서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