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명수 "결혼 13년차, `♥한수민` 요리 못해 시켜먹는다"(`라디오쇼`)

기사입력 2020-07-01 14: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방송인 박명수가 아내 한수민을 언급했다.
지난 1일 방송된 KBS Cool 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는 박영진과 통역사 에바가 출연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남자친구가 사랑한다는 말을 하지 않는다"는 사연을 보냈다. 이에 박영진은 "나는 아내에게 사랑한다는 말을 매일 한다. 새벽에 일찍 나가는 날이 있으면 듣지 않아도 귀에다 얘기하고 나간다"면서 "표현해줘야 한다. 스킨십도 매일 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박명수는 "오늘 와이프가 자고 있어 조용히 나왔다"고 표현이 서툴다는 것을 에둘러 말했다. 이에 박영진은 "자면서도 들을 수 있다"고 표현을 권유했으나 박명수는 "발소리 내지 말고 조용히 나가라고 했다. '그래 알았어'라고 말하고 나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와이프가 8년째 요리를 못해 매일 시켜먹는다"는 사

연에 지난 2008년 한수민과 결혼해 결혼 13년차를 맞는 박명수는 "우리 집도 그렇다. 요리를 못 해 시켜먹는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면서 "남자들이 요리 잘하는 여자를 좋아하듯 여자들도 똑같이 그런 남자를 좋아한다"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ksy70111@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기사회생' 이재명, 이낙연 대세론 넘어설까…차기 대선판도 요동
  • 산책로 옆 유실지뢰 3,034개…장마철 아슬아슬 '시한폭탄'
  • [코로나19 반년] "백신 최소 1년, 치료제는 내년 상반기 전망"
  • [종합뉴스 단신] 동원예비군 훈련, 이르면 9월부터 '당일치기' 대체 검토
  • 문 대통령 "부동산 투기로 더 이상 돈 벌 수 없을 것"
  • 버스 기사가 운전 중 의식 잃고 가게 돌진… 18명 부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